블록체인판 마인크래프트 더샌드박스, 25억원 규모 투자 유치

가 +
가 -

블록체인 버전 마인크래프트’로 알려진 ‘더 샌드박스(The Sandbox)’가 약 200만 달러(한화 25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월23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일본 게임 제작사인 스퀘어에닉스(Square Enix)가 주도했고 비크립토스, 트루 글로벌 벤처스, 마인드풀니스 캐피탈이 참여했다. 스퀘어 에닉스는 파이널 판타지와 드래곤 퀘스트 시리즈를 출시한 회사다.

더 샌드박스 투자는 지난해 9월에 집행됐지만 호주 증권 거래소(ASX)의 요청으로 인해 공시가 지연됐다.
2012년 출시된 더 샌드박스 2D 모바일 게임의 경우 전 세계적으로 4천만 다운로드가 이뤄졌다.

오는 하반기에 정식 출시 예정인 더 샌드박스 3D 게임은 블록체인 기반 차세대 게이밍 플랫폼이다. 게임 유저들은 자신만의 아이템 및 게임을 만들어 수익을 창출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더 샌드박스의 최고운영책임자(COO) 세바스찬 보르제는 “더 샌드박스는 블록체인 게임과 NFT분야를 주도하고 있다”라며 “우리의 비전을 믿어주는 스퀘어 에닉스와 같은 전략적 투자자를 확보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더 샌드박스는 오는 31일 게임 내 가상 부동산인 ‘랜드(LAND)’의 3라운드 프리세일을 진행한다. 지난 1, 2라운드의 랜드 프리세일에선 총 1천300ETH(22일 기준 한화 약 2억 원)을 모금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