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고씽’ 전동킥보드, 세종 스마트시티 자전거도로 달린다

가 +
가 -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고고씽’ 운영사 매스아시아가 국토교통부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실증대상으로 선정됐다고 3월24일 밝혔다. 규제 대상인 전동킥보드의 자전거도로 주행이 실증기간 동안 허용됨에 따라 매스아시아는 해당 지역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며 유동인구를 기반으로 한 전동킥보드 수요 예측 및 배치 추천 기능 등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혁신 기술을 이용해 세종시 스마트시티를 구현하는 과정에서 규제의 제약 없이 혁신기술 및 서비스를 실증 또는 사업화할 수 있도록 스마트도시법 개정을 통한 ‘스마트시티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 도입을 추진해왔다. 지난 2월18일 스마트도시법 시행령 개정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27일부터 스마트도시법에 따른 규제 특례와 실증 사업비 패키지 지원이 가능해졌다. 매스아시아는 2019년 9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활성화 사업’ 공모를 통해 ‘퍼스널 모빌리티 사업성 파악을 위한 유동인구 기반의 수요예측 및 배치 추천 서비스 설계’라는 주제로 1단계 사업을 완료한 바 있다.

이번 매스아시아가 기획 및 설계한 ‘퍼스널 모빌리티 사업성 파악을 위한 유동인구 기반의 수요 예측 및 배치 추천 서비스’는 KT의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날씨 데이터(강우, 강설량 등) 및 전동킥보드 주행데이터를 머신러닝 기법으로 학습 및 분석하게 된다. 세종시에서 진행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규제 샌드박스 실증 사업에 따라, 현재 규제로 묶여있는 전동킥보드의 자전거도로 주행이 실증기간 동안 허용되고 매스아시아가 설계한 수요 예측 및 배치 추천 시스템이 세종시 1생활권 고운동∙아름동∙종촌동∙어진동∙도담동 일대에서 시범사업으로 운영된다. 세종시에서의 실증 사업은 오는 3~4월 국토교통부 규제특례 최종 심의를 거쳐 7월 실시될 예정이다.

정수영 매스아시아 대표는 “경기도 화성 동탄 규제 샌드박스 실증 사업에 이어 세종시 스마트시티 규제 샌드박스 실증사업 대상이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이번 실증 사업을 통해 스마트시티에 맞는 최적화된 사업 운영을 진행하고 스마트시티 도시설계에 기여함으로써 현재 전동킥보드 사업을 둘러싼 여러 규제들을 상호호혜적으로 풀어가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