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MS,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시작

30개 스타트업을 뽑는다.

가 +
가 -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유망한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스타트업의 역량 강화, 공동영업 및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스타트업 프로그램(Microsoft Startups Program)’을 론칭한다고 3월26일 밝혔다. 오늘부터 5월6일까지 총 6주 동안 모집을 진행한다. 최종 선발되는 스타트업 30개사에게는 SK텔레콤을 포함한 총 12개의 파트너사와 함께 클라우드부터 공동영업에 이르기까지 전방위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이 프로그램은 기술력을 갖춘 국내 스타트업들이 각사가 보유한 혁신적인 기술과 솔루션을 바탕으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스타트업 지원사격 나서는 MS

파트너사는 총 12곳이다. SK텔레콤을 포함해 국내외 벤처캐피털 기업인 스톰벤처스, 캡스톤파트너스, 스톤브릿지벤처스, 500스타트업, 키움인베스트먼트, 서울대기술지주회사, KAIST창업원, 포항공과대학교 기술지주와 함께 한다. 또한 스타트업 네트워크 파트너사인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 그리고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기술 파트너사인 다우데이타, 에쓰씨케이 등 총 12개의 파트너사와 함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클라우드 지원에서부터 공동영업 지원 등 전방위적 지원 프로그램으로,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종 선정되는 스타트업 30개 사에게는 △해외시장 진출 컨설팅 및 국내외 벤처캐피털과의 미팅, △최대 한화 약 1억4천만원 상당의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ure) 크레딧 무상지원, 클라우드 교육, 아키텍처를 포함한 기술 컨설팅, 마이그레이션 지원, △전세계 마이크로소프트 고객 대상 영업 & 마케팅 지원, △오피스365 계정, 비주얼스튜디오(Visual Studio), 깃허브(GitHub) 엔터프라이즈 제공 등 다양한 혜택이 지원된다.

아울러 이번에 선발된 스타트업들에게는 AI(인공지능), AR/VR, 미디어, 보안, 커머스, 모빌리티 등 5G 특화 서비스 분야에서 혁신적인 스타트업을 발굴해 육성하는 ‘5GX 트루이노베이션 엑셀러레이터(5GX True Innovation Accelerator)’ 프로그램의 혜택이 주어진다. IPR, 법무 및 세무, PR, 마케팅 등 세미나가 제공되며 SK텔레콤이 주최하는 네트워킹 및 오프라인 행사 참가가 가능하다. 또한 사업적 시너지가 기대되는 경우 사업연계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접수기간은 3월26일부터 5월6일까지 총 6주간이며, 최종발표일은 5월29일이다. 모집 대상은 AI, 빅데이터, 머신러닝, 핀테크, 에듀테크, 리테일테크, 스마트팩토리 등 테크 기반 스타트업이 대상이다. 그 외에도 마이크로소프트 고객사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테크 기반 스타트업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자세한 모집 대상 및 신청방법은 마이크로소프트 스타트업 프로그램 공식 사이트(https://www.microsoft.com/ko-kr/smb/startup)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파트너 및 SMC 사업부문 장홍국 부사장은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훌륭한 기술력을 갖춘 스타트업은 정체된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어 새로운 기술 혁신을 선보임과 동시에 지역 및 국가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된다”라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역량 있는 스타트업들이 국내외 최고 수준의 파트너사들과 함께 협업하고, 비즈니스를 변혁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