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임직원에 긴급재난지원금 30만원 지급

"지역 경제 활성화 차원"

가 +
가 -

스마일게이트가 자사 계열사를 포함한 그룹 임직원 2천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30만원을 지급한다고 4월10일 밝혔다. 이번 지원금은 직원 복지 및 지역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마련됐다.

긴급재난지원금은 기존 복리 후생 차원에서 지급되던 복지 포인트 형식으로 20만원이 지급되며, 경기도 성남시 지역 상품권 10만원이 별도로 제공된다.

스마일게이트는 임직원들과 가족의 건강 관리를 독려하기 위해 20만원의 추가 복지 포인트를 지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또 감염병 확산에 의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성남 지역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성남사랑상품권 10만원을 지급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은 노사 간 임금교섭 과정에서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스마일게이트 그룹은 ”스마일게이트는 모든 임직원 및 임직원 가족들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으며, 국가적 재난 상황 극복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스마일게이트 그룹은 지주 회사 스마일게이트 홀딩스를 중심으로 9개 계열사로 구성된 게임사다. 글로벌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은 일인칭 슈팅 게임 ‘크로스파이어’를 비롯해 PC MMORPG, ‘로스트아크’, 모바일 턴제 RPG ‘에픽세븐’ 등을 서비스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