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웹툰, ‘2020 지상최대공모전’…웹툰·웹소설 발굴

총 상금 15억원 규모.

가 +
가 -

네이버웹툰&웹소설 지상최대공모전이 돌아왔다. 네이버웹툰은 4월20일 총 상금 15억원 규모의 ‘2020 네이버웹툰&웹소설 지상최대공모전(이하 2020 지상최대공모전)’을 오는 6월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2020 지상최대공모전’은 국내 웹툰·웹소설 시장의 확대와 나아가 콘텐츠 창작자 발굴 및 육성을 목표로 하는 국내 최대 규모 공모전이다. 웹툰과 웹소설 분야로 나누어 진행되며 신인 작가와 기성 작가 구분 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웹툰 부문은 총 2기로 나뉘어 공모한다. 1기는 오는 6월1일부터 14일까지, 2기는 9월21일부터 10월4일까지 각각 2주간 작품을 모집한다. 수상작은 1기 7월24일, 2기 11월13일 발표되며 통합 시상식은 11월26일 개최된다. 기수마다 ▲대상(각 5천만원, 2편), ▲최우수상(각 3천만원, 3편) ▲우수상(각 1천만원, 5편), ▲장려상(각 500만원, 20편)을 선정, 총 60편에 대해 6억8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수상작은 상금과 함께 네이버웹툰에 정식으로 작품을 연재하고 매니지먼트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작품 영상화 등의 2차 저작물로의 가능성 또한 극대화될 수 있다.

웹소설은 로맨스, 로맨스판타지, 현대판타지, 판타지, 무협, 미스터리 총 6개 장르의 작품을 모집한다. 특히 웹소설 부문은, 지난해와는 달리 네이버웹소설 사이트에서 직접 작품을 연재하는 ‘오픈 연재’의 방식이 적용된다. 작품성과 대중성 등을 갖춘 작품을 독자들이 직접 선택하게 해 객관적인 평가를 하겠다는 취지다. 예심 온라인 접수는 오는 6월15일부터 7월30일까지다. 심사 기간을 거쳐 8월7일부터 20일간 본심 독자 투표가 시작된다. 최종 수상작은 9월24일 발표된다.

오픈 연재 방식을 도입한 웹소설은 6개 장르당 ▲1등(5천만원), ▲2등(3천만원), ▲3등부터 5등(1천만원)을 각 한 편씩 선정하며, 미스터리 장르의 경우 1등부터 3등까지 수상작을 선정해 총 6억4천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웹소설 공모전 당선 작가들에게는 네이버웹소설 정식 연재의 기회, 네이버시리즈 ‘매일 10시 무료’ 프로모션 혜택이 주어진다. 1등에게는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웹툰 제작의 기회가 제공된다.

추가로 웹소설 분야 지원 작가들에게 창작지원금을 전달하는 ‘크리에이티브 펀딩 페스티벌’도 함께 진행한다. 수상작을 제외하고 장르별 최대 30작품을 선정해 각 100만원, 총 1억8천만원의 창작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네이버웹툰 김준구 대표는 “2020 지상최대공모전은,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도 주목 받을 수 있는 뛰어난 작가와 작품 발굴을 위해 마련된 기획”이라며, “수상작은 네이버웹툰 및 시리즈에서의 연재가 확정인 만큼 웹툰ᆞ웹소설 작가지망생들에게 좋은 자극과 동기부여가 되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