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 벨벳’ 출고가 89만9800원 확정

2020.05.05

‘LG 벨벳’의 출고가가 89만9800원으로 확정됐다. LG전자는 5월15일 출시를 앞둔 LG 벨벳의 가격을 공개하며 고객 혜택을 강화하겠다고 5일 밝혔다.

LG 벨벳은 ‘G’와 ‘V’ 딱지를 뗀 LG전자의 첫 스마트폰 브랜드다. 고가의 프리미엄 제품 대신 대중성에 방점을 찍은 ‘매스 프리미엄’ 제품을 지향한다. 디자인이 공개되면서 호평을 받았지만, 출고가가 80만원대로 알려지면서 우려를 사기도 했다. 애플이 50만원대 ‘아이폰SE’ 2세대를 내놓는 등 중저가 스마트폰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탓이다.

이에 LG전자가 들고나온 건 2년 후 반납 할인이다. 고객이 스마트폰을 구매해 24개월간 사용한 후 제품을 반납하는 조건으로 출고가의 최대 50%를 할인받는 프로그램이다. 단, 반납 후 LG전자의 프리미엄 단말기를 재구매해야 한다.

예를 들어 LG 벨벳을 구매하고 월 8만원의 5G 요금제를 사용하는 고객은 단말기 가격의 최대 50%인 44만9900원을 할인받는다. 선택약정할인이나 공시지원금은 별도로 적용된다.

LG전자는 LG 벨벳 구매를 원하는 고객에게 최대한의 혜택을 주기 위해 이동통신 3사와 협업해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LG 벨벳 사전 예약 판매는 5월8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다. LG전자는 예약판매에 참여한 고객에게 ‘LG 퓨리케어 미니 공기청정기’, ‘캐릭터 액세서리팩’, 스마트폰용 짐벌 ‘DJI 오즈모 모바일3 콤보’ 중 하나를 제공한다. 또 6월 말까지 LG 벨벳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 펭수, 카카오 캐릭터 등 전용 케이스를 증정할 계획이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