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팀 타파스, 스마트기기로 시각장애 아동 돕는다

가 +
가 -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시각장애 아동들을 위한 스마트 기기 구입 기부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임태희 팀 타파스 대표(가운데)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서울맹학교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장진아 하트-하트재단 사무총장, 임태희 팀타파스 대표, 김은주 국립 서울맹학교 교장.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스마트 기기 지원은 올 초 팀타파스가 용사식당 게임 이용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게임 상품 제작 펀딩 행사의 수익금 전액을 희망스튜디오에 기부하며 이뤄졌다.

희망스튜디오는 소외 아동 지원 전문 기관 ‘하트-하트 재단’과 파트너십을 맺고 팀타파스가 기부한 1000만원으로 스마트 기기를 구입해 국립 서울맹학교 등 특수학교에 전달할 계획이다.

권연주 희망스튜디오 실장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시각장애 아동의 교육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이번 기부를 추진하게 됐다”며 “희망스튜디오는 스마일게이트 사회공헌 프로그램 수혜자, 게임 이용자와 함께 할 수 있는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