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학술단체 최초로 유튜브 채널 신설…’코로나19 특강’ 나선다

가 +
가 -

/사진=한국분자.세포행물학회 제공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가 국내 학술단체 중 최초로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19일 한국 분자·세포생물학회에 따르면 학회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된 특강을 진행한다.

유튜브 채널명은 ‘Channel Molecules & Cells(채널 몰레큘 & 셀스)’로 첫 번째 강연 시리즈는 ‘코비드-19 과학 이야기’다.

바이러스 연구 분야 전문가 10명이 참여하는 이번 시리즈는 코로나바이러스의 분자생물학적 특성, 병인기전 및 진단, 치료제 개발과 역학적 특성 등 코로나바이러스의 특성을 전반적으로 살펴본다.

조진원 한국 분자·세포생물학회장은 “코로나19에 대한 정확한 과학적 지식을 일반 대중과 나눈다면 사태 해결을 위해 보탬이 되리라 생각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