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Q61’ 출시…36만9600원

2020.05.21

LG전자가 보급형 스마트폰 ‘LG Q61’을 오는 29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벨벳에 이어 이번 신제품 출시로 매스 프리미엄부터 실속형까지 스마트폰 라인업을 다양화한다는 방침이다. Q61 출고가는 36만9600원이다.

Q61은 쿼드 카메라를 탑재했다. 4800만 화소 표준 카메라, 8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 200만 화소 접사 카메라를 후면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최대 4배 망원부터 3cm~5cm 거리의 접사까지 다양한 화각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전면에는 1600만 화소 고화질 카메라를 탑재했다.

디스플레이는 6.5형 LCD가 탑재됐다. 좌측 상단 전면 카메라를 제외하고 전면을 화면으로 가득 채우는 ‘홀인 디스플레이’ 디자인이 적용됐다. 단, 하단부에 베젤이 턱처럼 나온 형태다. 화면 비율은 19.5:9다.

프로세서는 2.3GHz 옥타코어를 갖춘 ‘미디어텍 헬리오 P35’가 탑재됐다. 또 4000mAh 대용량 배터리가 들어갔다.

이 밖에도 DTS:X 3D 입체 음향 기능, 미 국방부 군사표준규격 ‘밀리터리 스펙’ 내구성을 갖췄다. 지문인식, AI 카메라, ‘LG 페이’를 지원한다. 색상은 티탄과 화이트 2종이다.

신재혁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다양한 가격대와 디자인 제품을 지속 출시해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