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블리자드 압수수색…”토스 부정결제 수사건”

가 +
가 -

경찰이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Toss)’에서 발생한 부정결제 사건과 관련해 게임업체인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를 압수수색했다.

/사진=블리자드 홈페이지 갈무리

11일 서울 노원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를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토스로 블리자드에서 결제된 내역, 회원 정보, 접속 IP 기록 등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원경찰서는 지난 4일 토스를 통해 계좌에서 돈이 빠져나갔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수사에 나섰다. 피해자의 경우 지난 3일 밤 11시 13분부터 약 6분간 계좌에서 블리자드 명의로 네 차례 결제돼 총 193만6000원이 빠져나간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을 통해 블리자드로부터 관련 자료들을 입수한 후 경찰청 사이버수사대로 사건을 넘길 계획이다.

이에 대해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현재 어떤 형태의 조사인지에 대해 파악하는 단계”라면서도 “수사기관에 충실히 협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