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뮤지컬 ‘모차르트’에 AR 기술 접목

‘AR 포토 스티커’, ‘AR 뮤지컬 오르골’ 서비스 제공

가 +
가 -

LG유플러스는 뮤지컬 ‘모차르트!’를 증강현실(AR) 콘텐츠로 제작, U+AR 앱을 통해 서비스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뮤지컬 AR 콘텐츠는 뮤지컬 ‘모차르트!’ 배우들의 주요 공연곡을 감상할 수 있는 ‘AR오르골 영상’과 배우들과 함께 사진촬영을 할 수 있는 ‘AR포토 스티커’로 구성됐다.

뮤지컬 AR 콘텐츠는 6월 16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시작되는 ‘모차르트!’ 첫 공연과 동시에 U+AR앱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뮤지컬 ‘모차르트!’ 아마데역의 배우 이시목(10)이 자신의 AR콘텐츠를 시연하고 있는 모습.

이번 AR 콘텐츠 제작에는 뮤지컬 ‘모차르트!’에서 천재 음악가 볼프강 모차르트 역을 맡은 김준수, 박강현, 박은태 3명의 배우와 모차르트의 아내 콘스탄체 베버 역의 김소향, 모차르트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발트슈테텐 남작부인 역의 신영숙, 김소현, 모차르트의 분신이자 천재성을 상징하는 아마데 역의 이시목 등 국내 유명 뮤지컬 배우들이 참여했다.

이번 제작에 참여한 뮤지컬 ‘모차르트!’ 아마데역의 배우 이시목(10)은 “또 하나의 어린 모차르트인 아마데를 만드는 것처럼 AR 촬영도 너무 재미있었다”라며 “봐도 봐도 신기한 AR기술로 더 많은 관객과 만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뮤지컬 배우들의 실사 기반 3D 콘텐츠는 360도 각도에서 감상이 가능하고, 배우들과 함께 촬영한 사진이나 공연영상 등을 SNS를 통해 공유할 수도 있다.

특히 AR 뮤지컬 오르골 영상은 ‘내 운명 피하고 싶어’, ‘왜 나를 사랑하지 않나요’, ‘나는 나는 음악’, ‘황금별’, ‘난 예술가의 아내라’ 등 뮤지컬 ‘모차르트!’의 하이라이트 곡으로 구성됐다.

LG유플러스 최윤호 AR/VR서비스담당 상무는 “뮤지컬 작품과의 콜라보 작업을 통해 공연에 목말라 있는 관객들에게 AR기술로 새롭고 생생한 경험을 제공하게 됐다”며 “다양한 문화 콘텐츠와의 협업을 통한 5G콘텐츠의 활성화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뮤지컬 ‘모차르트!’는 천재 음악가로서의 운명과 그저 자유로운 인간이고 싶은 내면 속에서 끝없이 갈등하는 ‘모차르트’의 인간적 고뇌를 그려낸 이야기를 그렸다. 올해로 초연 10주년을 맞았다. 천재음악가 ‘볼프강 모차르트’ 역에는 김준수와 박강현 그리고 박은태가 이름을 올렸으며 6월 16일부터 8월 9일까지 세종문화회관에서 공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