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20주년 기념 ‘미르 연대기’ 출간…“IP 확장 초석”

향후 미르 IP 사업 기반이 된다.

가 +
가 -

위메이드가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미르’ IP 세계관을 정리한 소설을 냈다. 위메이드는 18일 ‘미르 연대기: 용의 대지, 불과 마법의 역사’를 출간했다고 밝혔다. 위메이드는 추후 이번 책에 정리된 세계관을 바탕으로 다양한 IP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미르 연대기’는 위메이드의 MMORPG 대표작인 ‘미르의 전설2·3’의 세계관을 담았다. 인간과 마족의 전쟁인 ‘마왕전쟁’을 거치며 새로운 지역으로 탐험을 떠난 제국의 원정대가 자연재해로 인한 고립을 딛고 생존을 위한 재건과 발전, 이후 비천왕국으로 이어진 미르대륙의 지난 2000년간 생존과 재건 그리고 전쟁의 역사를 그렸다.

위메이드는 “20년 동안 발전, 변화한 ‘미르의 전설2·3’의 세계관과 콘텐츠, 선후 관계 등을 정사 중심으로 하나의 통일된 연대기로 만드는 데 주력했다”라며 “실제 게임 세계에서 일어난 일들을 최대한 역사적 관점에 입각해 서사문학의 형태로 풀어낸 점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위메이드는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지난해 8월부터 ‘미르 연대기’ 편찬위원회를 별도 구성해 출판 과정을 주도했다.

‘미르 연대기’ 편찬위원회는 “위메이드의 창립과 미르의 전설이 공개된 20년을 맞이한 올해, ‘미르 연대기’를 출간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라며 “완성된 이 책의 세계관이 영화, 드라마 등 향후 IP 사업에 영감을 줄 수 있는 초석으로 활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이번 ‘미르 연대기’는 기존 세계관을 정리하는 작업으로 ‘미르’ IP를 확장할 때 이번 책의 내용에 기반하게 될 것”이라며 “‘미르의 전설2·3’를 정리한 내용이지만 신작 ‘미르의 전설4’도 해당 내용을 바탕으로 다른 이야기를 풀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메이드는 중국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끈 ‘미르의 전설2’를 계승한 신작 ‘미르의 전설4’를 올해 하반기 모바일 MMORPG로 출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