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꺼림칙한 수기 방명록, 디지털로 전환하세요” 아이콘루프, 코로나19 종식까지 무료 서비스

가 +
가 -

비짓지 전자방명록 사용 예시 / 사진=아이콘루프

아이콘루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짓미(VisitMe)’ 전자방명록 서비스 무상지원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본 서비스는 방문자가 직접 종이와 펜으로 작성하던 수기 방명록을 대신한다. 대신 업장에 비치된 전용 QR코드만 촬영하면 간단히 방명록을 기록할 수 있다. 7대 방역수칙의 일환으로 방문자 인적사항 관리를 이행해야 하는 코인노래방 등의 시설에서도 신청할 수 있으며, 서비스는 코로나19가 종식되는 시점까지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전자방명록을 활용하면 타인에게 남겨진 개인정보가 노출되거나, 펜 등의 감염 매개체 공유 위험이 줄어든다. 또 확진자 발생 시 접촉자 확인과 격리 안내도 보다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전자방명록 서비스의 정착은 비대면 사회로의 전환에 있어서도 중요한 의미로 작용할 것”이라며, “아이콘루프 역시 믿을 수 있는 디지털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비짓미는 GS25 의정레쉬빌점, FIESTA7, 이레알찬정형외과, 레아주서울피부과의원, 젤성형외과의원 등 서울 주요 상권인 강남, 압구정, 홍대 및 경기 지역 소재의 편의점, 카페, 병원에서 도입돼 활용 중이다. 서비스 신청은 아이콘루프(www.iconloop.com) 공식 홈페이지에서 진행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