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리얼트립’, 국내 최초 온라인 여행 도입

가 +
가 -

여행상품 중개 플랫폼 운영사 마이리얼트립이 국내 최초로 세계 각지의 베테랑 가이드가 직접 여행지를 소개하고 실시간으로 체험을 공유하는 ‘진짜 랜선투어’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온라인 여행체험 서비스는 해외에서는 에어비앤비가 진행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마이리얼트립이 유일하다.

마이리얼트립이 선보인 ‘진짜 랜선투어’는 녹화 편집된 영상을 일방적으로 전송하는 형태의 VOD가 아닌 실시간으로 베테랑 가이드와의 양방향 소통을 통해 여행에 간접 참여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90분간 화상회의 앱을 통해 상품에 따라 최대 5명에서 15명이 참가해 진행된다. 여행 가이드가 소장하고 있는 현지 영상과 사진을 통해 여행지 정보 학습과 함께 실제 경험 위주로 구성된 간접 여행체험이 가능하다.

몽생미셀 투어, 런던 내셔널갤러리 투어, 이탈리아 남부 투어, 스페인 프라도 미술관 투어 등으로 구성돼 있다. 마이리얼트립은 순차적으로 스코틀랜드, 미국, 아시아 등으로 국가를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드로잉, 벨기에 맥주 등 특색 있는 체험형 클래스를 선보이고 다양한 지역 확장 콘텐츠를 계속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마이리얼트립은 지난해 여행 상품 기획 전문 스타트업 ‘가이드라이브’에 투자한 바 있으며 이번 ‘진짜 랜선투어’를 함께 선보이게 됐다.

마이리얼트립 이동건 대표는 “코로나로 어려워진 해외여행을 온라인을 통해서 나마 간접 체험하고 향후 여행을 계획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 준비하게 됐다”며 “커피 한 잔 가격에 해외 여행을 즐기며 힐링 할 수 있도록 컨텐츠 확보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