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구글 프로젝트팀, 관심사 기반 SNS ‘킨’ 출시

2020.06.23

구글의 실험적인 프로젝트 개발팀 ‘에어리어120′(Area 120)이 관심사 기반 소셜미디어(SNS) ‘킨'(Keen)을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선보였다고 6월 22일(현지시간) <폰아레나>가 보도했다.

킨은 이용자의 아이디어와 링크 등을 수집해 관심사와 취미에 기반한 정보들을 모아 이용자에게 보여주는 화면(피드)을 제공한다. CJ 아담스가 처음 개발한 서비스에 구글 프로젝트 팀이 협업을 통해 서비스를 완성했다고 보도는 전했다.

아담스는 “당신이 사랑하는 것에 대한 콘텐츠와 당신이 모은 콘텐츠를 다른 이들과 공유하며 큐레이션 할 수 있도록 할 수 있다”며 “당신이 저장해둔 것을 바탕으로 새로운 콘텐츠를 찾을 수 있다”고 밝혔다.

구글은 앞서 구글 플러스를 비롯해 여러 SNS를 선보였으나 번번히 실패한 바 있다. 이에 이번에는 외부 아이디어를 적극 차용해 서비스에 나서는 것으로 보인다. 에어리어120은 ‘피플 앤 AI리서치’라는 다른 구글 프로젝트 팀의 기계학습 시스템까지 활용해 서비스 완성을 도왔다고 보도는 덧붙였다.

jwlee@bloter.net

뻔한 일에도 새로운 시각을 위해 노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