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프롭테크 유저 500만 넘었다… 호갱노노-직방-네이버부동산 ‘삼국지’

2020.06.23

 

‘프롭테크’가 언택트 부동산의 새로운 주류로 떠오르고 있다. 올해 들어 부동산 앱 사용자가 500만명을 넘겼는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54%나 늘어난 숫자다.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는 자사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를 활용한 ‘부동산 앱 사용자 현황’ 리포트를 23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최근 사용자 수가 가장 많은 앱은 ‘호갱노노’로 나타났다. 2019년 하반기부터 사용자 수를 늘린 호갱노노는 올해 6월 10일 기준 43만3748명 사용자를 확보했다.

지난 6월 10일 기준 부동산 앱 사용자 수에서 호갱노노가 직방을 앞질렀다./사진=아이지에이웍스

2019년 줄곧 가장 많은 사용자를 가졌던 직방은 올해 5월 들어 호갱노노에 ‘사용자 수 1위 앱’ 자리를 내줬다. 3위는 ‘네이버부동산’(6월 10일 기준 16만864명), 4위는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감정원의 ‘청약홈’(13만5676명), 5위는 ‘다방’(6만709명)으로 각각 나타났다.

연령층으로 보면 20대 부동산 앱 사용자는 다방(26.7%)을 주로 사용했다. 다방의 20대 사용자 비중은 30대(31.5%) 다음으로 높았다. 직방의 20대 사용자 비중도 18.6%로 전체 부동산 카테고리 앱의 20대 평균(13.9%)보다 높은 축에 속했다.

반면 호갱노노와 네이버부동산, 청약홈은 30~50대가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다. 특히 30대 비중에서 호갱노노가 35.3%, 청약홈이 38.7%, 네이버부동산이 37.1%로 월등히 높았다. 직방과 다방이 전·월세에 특화된 반면 호갱노노와 청약홈, 네이버부동산은 매매 위주라 선호 연령대가 갈린다는 게 아이지에이웍스 측 설명이다.

부동산 앱 사용 시간에선 네이버부동산, 사용일수에선 호갱노노가 가장 높았다./사진=아이지에이웍스

사용시간에선 네이버부동산이 월평균 사용 59분으로 주요 부동산 앱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 호갱노노(41분)와 직방(31분), 다방(30분)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사용일수에선 호갱노노가 7.5일로 가장 많았고 네이버부동산이 6.3일로 2위를 기록하는 등 차이도 나타났다.

한편 이번 조사에는 2019년 1월부터 2020년 6월까지 약 1년 6개월간 누적된 데이터가 쓰였다. 하루 평균 350만 모바일 기기에서 나오는 17억 건의 데이터를 인공지능(AI) 알고리즘으로 분석했다고 아이지에이웍스는 밝혔다.

atom@bloter.net

복잡다단한 IT 이야기를 일상의 언어와 상식적 호기심으로 소개합니다. atom@bloter.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