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장수 웹툰 ‘마음의 소리’, 14년 연재 마침표…30일 완결

네이버웹툰은 ‘다시 보는 레전드 모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가 +
가 -

최장수 웹툰 ‘마음의 소리’가 14년간 이어온 연재를 마무리한다.

29일 네이버웹툰은 화요웹툰 ‘마음의 소리’가 1229화를 끝으로 완결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네이버웹툰과 대한민국 웹툰 시장 대표 작품 중 하나인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는 지난 2006년 9월 8일 ‘마음의 소리 <진실>’ 1화를 시작으로 올해 연재 14년째를 맞이한 개그 웹툰이다. 서울 은평구에 사는 한 가족의 코믹한 일상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그렸다. 조석 작가와 가족들의 일상을 기반으로 한 창작 개그를 통해 독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해 왔다.

‘마음의 소리’는 연재를 마무리하는 6월 30일 기준 총 5045일 동안 누적 조회수 70억건, 누적 댓글 수 1500만건을 기록했다. 1229화를 연재하면서 최장기간 무휴재를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흔한 지각도 없던 작품으로, 조석 작가는 ‘성실한 연재’의 트레이드 마크가 되기도 했다.

네이버웹툰은 ‘마음의 소리’ 완결을 맞이해 마지막화가 공개되는 29일 밤 11시 동료 작가들의 축전과 굿바이 영상이 포함된 이벤트 페이지를 공개한다. 이외에도 14년간 연재된 ‘마음의 소리’ 레전드 편을 볼 수 있는 ‘다시 보는 레전드 모음’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조석 작가에게 감사 및 축하의 댓글을 남기고 싶은 독자들은 ‘마음의 소리’ 마지막화 감상 후 댓글에 남길 수 있다.

조석 작가는 “다 그렸다는 마음으로 ‘마음의 소리’를 마칠 수 있어 운이 좋다고 생각한다. 은퇴가 아니니까 이 마음을 갖고 다른 웹툰도 열심히 그리고 싶다”라는 소회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