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의 첫 스크린 탑재 스피커 ‘네스트 허브’ 국내 출시

가 +
가 -

구글의 7형 터치스크린 탑재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 / 사진=구글

구글이 구글 어시스턴트와 스크린을 탑재한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Nest Hub)’, 사운드와 성능을 강화환 ‘네스트 미니(Nest Mini)’를 국내에 선보인다.

터치스크린으로 편의성 강화 ‘네스트 허브’

네스트 허브는 구글 최초의 스크린 탑재 스마트 스피커다. 7형 터치스크린을 통해 유튜브를 통한 다양한 구글 서비스를 시각적으로 제공하며, 만개의 레시피와 협력해 요리 레시피를 제공하기도 한다. 국내 OTT 서비스인 웨이브(wavve)도 조만간 지원될 예정이다.

네스트 허브는 하나의 화면에서 스피커와 연동된 모든 홈네트워크 기기를 확인하고, 음성과 터치 기반의 제어 환경을 제공한다. 또 지정한 시간 동안 알람, 타이머 외 알림이 울리지 않는 ‘다운타임’ 기능, 특정 시간에 반복하는 일을 간단한 명령어로 처리할 수 있는 ‘루틴’ 기능 등 편의 기능을 탑재했다. 또최대 6인까지 목소리를 구분해 개인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이스 매치 기능도 포함돼 있다.

강화된 베이스 사운드 ‘네스트 미니’

네스트 미니는 기존에 구글이 출시한 구글 홈 미니보다 베이스 사운드가 강화된 모델이다. 내장된 세 번째 마이크를 통해 소음이 있는 환경에서도 사용자의 목소리를 감지할 수 있다. 주변 소음 정도에 따라 변화하는 스마트 볼륨 조절 기능도 내장하고 있다.

외형면에서는 플라스틱 병을 재활용해 만든 천을 겉면에 적용해 내구성을 높이고 친환경성을 강조했다. 손을 제품 가까이에 대면 측면에 LED 컨트롤러가 나타나는 초음파 기술이 탑재된 것도 특징이다.

네스트 미니 블랙 모델 / 사진=구글

네스트 허브와 미니는 그레이와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30일부터 구글 스토어와 옥션, 지마켓을 비롯한 온라인 마켓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각각 11만5000원과 6만4900원이다. 네스트 허브는 LG유플러스 모바일, 인터넷 서비스를 결합한 U+스마트홈 구글 패키지를 통해 다음 달 10일부터 월 7700원에 대여하는 방법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