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키즈 “7월 한 달간 모든 콘텐츠 ‘첫 편’ 무료 제공”

1천여편 콘텐츠의 첫 편을 무료 시청할 수 있다.

가 +
가 -

모바일 유아동 교육 플랫폼 ‘카카오키즈’가 코로나19와 폭염으로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아이들과 부모를 위해 7월 한 달간 카카오키즈앱 모든 콘텐츠의 첫 편(1회차) 에피소드를 무료로 제공한다.

이 기간 동안 카카오키즈 모바일앱에 접속하는 모든 이용자들은 핑크퐁, 콩순이, 신기한 한글나라, 타요 놀이동요, 카카오키즈 잉글리시, 대교 북클럽, ‘헤이지니’와 함께 하는 KBS TV 유치원 등 카카오키즈가 제공하는 약 1000편 이상 콘텐츠의 첫 편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카카오키즈 마케팅팀 정혜인 과장은 “여름휴가 시즌이 다가오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가까운 근교나 집에서 휴가를 보내려는 가족들이 많은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라며 “이처럼 계속되는 집콕 트렌드와 무더위로 바깥 활동이 어려운 아이들을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최근 2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카카오키즈는 2만7000여편이 넘는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는 모바일 키즈 교육 플랫폼이다. 대교, 한솔 신기한 한글나라, 카카오키즈 잉글리시 등 차별화된 교육 콘텐츠와 ‘뽀로로’, ‘핑크퐁’, ‘콩순이’, ‘폴리’ 등 인기 애니메이션, 동요, 동화,창의학습, 언어학습 등 놀이와 학습이 결합된 다양한 콘텐츠를 지원한다.

한편, 올해 초 야나두와의 통합법인으로 거듭난 카카오키즈는 최근 사명을 야나두로 변경하고 종합 교육기업으로의 사업 확장을 선언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