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생필품 ’30분’ 안에…띵동, ‘띵배달’ 도입

가 +
가 -

띵동이 식품 및 생필품을 30분 안에 배달하는 서비스를 선보인다. 22일 서울시 공식 배달앱 ‘띵동’의 운영사 허니비즈는 주요 마트 상품을 신속하게 배송하는 ‘띵배달’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허니비즈에 따르면 띵동 내에 마련된 띵배달은 강남과 서초 지역에서 주문 시 엄선된 식품과 생필품을 30분 내에 고객에게 전하는 서비스다. 기존 1시간 이내로 받아 보던 ‘초특가마트’를 개선한 기획 메뉴다.

띵동은 식품・생필품과 더불어 코로나19 비말차단용 ‘여름 마스크’와 장마철 갑작스러운 비에 대비 못한 고객을 위한 ‘장마 우산’도 배달할 예정이디. 서울 강남 및 서초지역에서 띵동 ‘띵배달’로 주문하면 해당 상품들을 30분 안에 수령할 수 있다.

송효찬 허니비즈 COO(최고운영책임자)는 “대량 매입을 통해 엄선된 생필품을 저렴하게 확보해 자체 물류창고 운영으로 비용을 낮췄다”고 말했다. 허니비즈는 사용자 구매 데이터를 분석해 취급 품목을 점차 늘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띵동은 민관 협력을 통해 소상공인과 상생하는 ‘배달앱 2.0 혁신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국내 최저 거래 수수료 2%를 도입했으며, 앱 내 광고비와 입점비를 받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