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램덩크’의 추억, 모바일게임으로 한 번 더

가 +
가 -

주식회사 디엔에이(DeNA)가 개발·서비스하는 모바일게임 ‘슬램덩크’가 한국 구글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됐다. 모바일게임 슬램덩크는 중국과 대만에 출시 직후 인기 무료 랭킹 1위를 달성하며 시장성을 입증한 바 있다.

/사진=디엔에이

이 게임은 1990년대 농구 열풍을 일으킨 애니메이션 ‘슬램덩크’를 원작으로 한 모바일 게임이다. 강백호, 서태웅, 정대만, 송태섭, 채치수 등 북산팀은 물론 원작에 등장한 매력적인 선수들이 모바일게임에 구현된다.

기본 게임모드는 3대3 플레이와 하프코트 시합으로 구성됐고 5대5와 올코트 경기도 구현한다. 스킬을 통한 전략성과 숙련도가 승패를 좌우하는 결정적 요소로 작용한다.

한편 디엔에이는 슬램덩크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선물을 지급한다. 게임에 접속하면 강백호 특훈카드, 북산 특훈카드 상자, 부스터 조합팩 등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로그인 및 공식 커뮤니티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