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서 폰 주문하면 당일 집에서 개통·데이터 이전…LGU+ 언택트 혁신

가 +
가 -

온라인몰에서 휴대폰을 구입하면, 당일 전문 컨설턴트가 집이나 회사 등 원하는 장소로 찾아와 개통해 주고 데이터 이전까지 끝. 키오스크에서 셀프개통으로 내가 원하는 요금제와 부가서비스만 쏙.

LG유플러스가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언택트(비대면)-디지털 채널 혁신 방안을 내놨다. 온라인 전용혜택을 강화하고 가입방식과 배송을 바꿨다. 온라인몰을 통한 거래가 늘어나는 ‘언택트 시대’에 대한 기대감을 반영한 것이다.

30일 LG유플러스는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휴대폰 구매-개통-고객혜택 등 전 비대면 유통채널을 강화하는 방안을 발표했다.

공식 온라인몰 유샵(U+Shop)에서는 ▲’유샵 전용 제휴팩’ ▲실시간 라이브 쇼핑 ‘유샵 Live’ ▲’원스탑 중고폰 보상 프로그램’ ▲O2O서비스 전문 컨설턴트가 찾아가는 ‘프리미엄 배송’ 등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30일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휴대폰 구매-개통-고객혜택 등 전 비대면 유통채널을 강화하는 방안을 발표했다.

온라인 가입고객을 위한 혜택을 담은 유샵 전용 제휴팩은 G마켓, 마켓컬리, 옥션, 카카오T, GS25, GS프레시 등 다양한 제휴업체에서 사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을 사용 요금제 별 6000원에서 1만5000원까지 매달 1년간 제공하는 상품이다. 또한 제휴카드 특별혜택으로 KB국민 심플라이트카드를 발급하면 5만원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유샵 전용 제휴팩은 유샵에서 LG유플러스의 5G 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10월 말까지 제공된다.

언택트시대 떠오르는 쇼핑 트렌드인 ‘라이브 쇼핑’을 온라인직영몰 유샵에 도입해 실시간 고객문의에 답변하면서 상품판매를 시도할 예정이다. 유샵Live는 매주 화/금요일 저녁 8시에 진행되며(8월 첫째 주는 수/금), 다양한 구매 정보와 실시간 판매 방송을 통해 보다 편리한 온라인 구매 경험을 제공한다.

매장에서 ‘셀프개통’이 가능한 U+키오스크는 고객이 직접 신용카드와 휴대폰 문자인증 후 유심개통과 간단한 CS처리를 할 수 있는 새로운 유통채널이다. 국내 이동통신사(MNO) 중에서는 최초로 선보이는 서비스로, 오는 9월 체험 매장에 보급될 예정이며,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 젊은층 고객이 많은 대학가 등에서 확대 운영된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서비스를 이어주는 O2O서비스도 시작된다. 우선 LG유플러스는 고객이 유샵에서 휴대폰을 구입하면 당일에 전문 컨설턴트가 배송해주는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컨설턴트들은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찾아가서 개통해주고, 사용하던 폰에서 새폰으로 데이터를 옮겨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유샵에서 고객이 구매한 휴대폰을 주문 당일 가까운 매장에서 받을 수 있는 픽업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중고 휴대폰을 온라인으로 쉽고 빠르게 접수하고 현금으로 보상 받을 수 있는 ‘원스탑 중고폰 보상 프로그램’ 서비스를 제공한다.

박준동 LG유플러스 전략채널그룹장 상무는 “최근 온라인 구매 확대 트렌드에 발맞춰 고객혜택을 강화하고, 고객에게 새로운 통신 서비스 구매 경험을 제공해 고객의 일상을 바꾸는 통신 온라인 쇼핑몰로 진화시키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