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20’ 발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삼성전자는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연다. 삼성전자는 공식적으로 구체적인 제품명을 언급하진 않았지만, 이미 답은 정해져 있다. 사전 유출 정보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서는 매년 발표되는 갤럭시노트 시리즈 외에도 다양한 제품이 공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역시 사전 유출된 제품 정보를 인정하듯 5종의 제품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도 이번 행사에서 다섯 가지 갤럭시 신제품이 발표될 거라고 언급했다. 이번 갤럭시 언팩에서는 ‘갤럭시노트20’, ‘갤럭시Z 폴드2’, ‘갤럭시탭S7’, ‘갤럭시워치3’,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이 무대 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렌더링 이미지 (출처=삼성전자 러시아 법인 공식 사이트)

무대 위 주인공 ‘갤럭시노트20’

첫 번째 주자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다. 하반기 갤럭시 언팩 행사의 주인공이다. 대화면과 S펜이 특징인 제품이다. 갤럭시노트20은 총 3종의 모델로 출시된 ‘갤럭시S20’과 달리 두 개의 화면 크기로 출시될 전망이다. 일반 모델은 6.7인치에 평평한 2400×1080 해상도 디스플레이, 울트라 모델은 6.9인치에 엣지 디자인이 적용된 3200×1440 해상도 디스플레이가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6.3인치, 6.8인치 두 모델로 나왔던 ‘갤럭시노트10’보다 화면 크기가 커졌다.

제품 디자인은 이미 공개됐다. 지난 7월 1일(현지시간) 삼성전자 러시아 법인 공식 사이트를 통해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렌더링 이미지가 노출된 바 있다. 또 유튜버 지미이스프로모(Jimmy is Promo)는 아예 갤럭시노트20 울트라 실물 핸즈온 영상을 올렸다. 이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갤럭시S20’ 시리즈와 닮았다. 특히 툭 튀어나온 직사각형 모듈 위에 카메라를 배열한 점이 유사하다.

갤럭시노트20 유출 이미지 (출처=윈퓨처)

후면에 3개의 카메라가 적용됐으며, 아웃포커싱을 돕는 ToF 센서나 레이저 오토포커스가 탑재된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메인 카메라는 ‘갤럭시S20 울트라’와 마찬가지로 1억800만 화소를 지원하며 망원 카메라는 1200만 화소, 50배 줌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4800만 화소, 100배 줌을 제공했던 갤럭시S20 울트라보다 다소 사양이 낮아진 셈이다. 무리한 스펙보다는 가격과 실용성을 챙긴 것으로 보인다. 또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가 들어간다.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은 1200만 화소 메인 카메라와 초광각 카메라, 64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망원 카메라는 3배 광학 줌, 최대 30배 줌을 지원할 전망이다.

전면에는 카메라 구멍을 제외하고 화면으로 가득 채운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갤럭시노트10과 마찬가지로 화면 상당 중앙에 전면 카메라가 탑재된 모습이다. 베젤은 전작보다 줄어들었다.

또 색상은 ‘갤럭시노트9’에 적용했던 코퍼 색상이 적용됐다. 일명 ‘장독대 브라운’이라고 불리던 색이다. 은은한 구릿빛이 감도는 모습으로 S펜에도 동일한 색상이 입혀졌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언팩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통해 이번 제품들의 대표 색상이 코퍼 색상이라는 점을 예고했다.

S펜 기능도 강화됐다. 새로운 포인터 모드를 제공해 원격으로 화면 커서를 조작할 수 있다. 독일 매체 <윈퓨처>에 따르면 울트라 모델 S펜은 9ms의 응답 지연시간, 일반 모델은 26ms의 응답 지연시간을 제공한다.

프로세서는 두 모델 모두 퀄컴 ‘스냅드래곤865 플러스’ 또는 삼성전자 ‘엑시노스990’을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울트라 모델은 갤럭시S20과 마찬가지로 120Hz 주사율을 통해 부드러운 화면을 제공하며, 일반 모델은 기존처럼 60Hz 주사율을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일각에서는 울트라 모델에 전력 효율이 높은 LTPO(저온 폴리실리콘+산화물) 디스플레이가 적용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갤럭시노트20 시리즈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프로젝트 엑스클라우드’를 최적화된 형태로 지원한다. 엑스클라우드는 콘솔 게임을 모바일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하는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로 현재도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지원하지만, 갤럭시노트20은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을 통해 더욱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다시 미래를 펼치는 ‘갤럭시Z 폴드2’

이번 행사의 또 다른 주인공은 ‘갤럭시Z 폴드2’다. 지난해 9월 출시된 ‘갤럭시폴드’의 후속작이다. 조개껍데기처럼 위아래로 펼치는 ‘클램셸형’ 폴더블폰 ‘갤럭시Z 플립’과 달리 좌우로 펼치는 대화면을 강조한 제품이다. 기존에 ‘갤럭시폴드2’로 알려졌지만, 갤럭시Z 플립과의 브랜드명을 통일을 위해 모델명을 갤럭시Z 폴드2로 정한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Z 폴드2 렌더링 이미지 (출처=마이스마트프라이스)

갤럭시Z 폴드2는 기존 갤럭시폴드보다 화면 크기를 키울 것으로 예상된다. 화면을 접었을 때 커버 디스플레이는 6.23인치, 화면을 펼쳤을 때 내부 디스플레이는 7.7인치로 예상된다. 전작은 각각 4.6인치, 7.3인치 수준이었다. 내부 디스플레이에는 두꺼운 노치 형태로 전면 카메라가 들어간 전작과 달리 홀펀치 디자인 카메라가 적용된다.

또 플라스틱 OLED(POLED)에 플라스틱 소재의 투명 폴리이미드(CPI) 필름을 붙여 마감한 전작과 달리 갤럭시Z 플립처럼 구부리는 유리 재질인 ‘울트라 씬 글래스(UTG)’을 적용할 것으로 보인다.

프로세서는 스냅드래곤865 플러스, 배터리 용량은 4356mAh로 예상된다. 또 15W 무선 충전과 5G를 지원한다. 인도 IT 매체 <마이스마트프라이스>에 따르면 가격은 전작인 갤럭시폴드와 동일할 것으로 전망된다.

‘2’ 건너뛴 ‘갤럭시워치3’

삼성 스마트워치는 다시 갤럭시워치라는 이름으로 돌아온다. 2018년 기어S3 후속작으로 공개된 ‘갤럭시워치’ 이후 두 번째 모델이다. 지난해에는 ‘갤럭시워치 액티브’와 ‘갤럭시워치 액티브2’가 상·하반기 연달아 출시됐다. 이번 모델명은 갤럭시워치2를 건너뛰고 바로 3로 간다.

갤럭시워치3는 갤럭시워치 액티브 시리즈와 달리 전작인 갤럭시워치처럼 회전 베젤이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회전 베젤은 보다 편리한 조작 방식을 제공한다. 41mm, 45mm 두 가지 크기와 와이파이, LTE 두 가지 모델로 제공되며 수면 추적을 비롯해 심박 모니터링, 혈압 모니터링, 심전도(ECG) 기능 등을 갖출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워치3 유출 이미지 (출처=에반 블래스 트위터)

이전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타이젠OS가 들어가며, 디테일한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새로운 워치페이스가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워치3는 다양한 경로로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 6월 18일 국립전파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제품명과 이미지가 노출됐으며, IT 제품 정보 유출로 유명한 에반 블래스는 6월 27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갤럭시워치3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또 7일(현지시간) 대만 국가통신전파위원회(NCC) 홈페이지를 통해 실물 이미지가 노출됐다.

강낭콩 닮은 ‘갤럭시 버즈 라이브’

이번에 공개될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라이브도 화제의 제품 중 하나다. 강낭콩 모양 디자인으로 시선을 끌었다. 또 갤럭시 버즈 시리즈 최초로 주변 소음을 차단해주는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이 탑재된다. 제품명과 노이즈 캔슬링 탑재 여부는 갤럭시 버즈를 지원하는 삼성전자 공식 앱을 통해 확인됐다.

갤럭시 버즈 라이브 유출 이미지 (출처=에반 블래스 트위터)

갤럭시 버즈 라이브는 별도의 이어팁 없이 귓바퀴에 끼워 넣는 오픈형 이어폰이다. <윈퓨처>에 따르면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사용할 경우 연속 재생 시간은 4.5시간 수준으로 짧은 편이다.

색상은 화이트, 블랙, 코퍼 등 3종, 가격은 190유로(약 26만원)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 공식 앱을 통해 유출된 갤럭시 버즈 라이브 소개 (출처=앱스토어)

꾸준히 나오는 ‘갤럭시탭S7’ 시리즈

이번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는 삼성전자는 태블릿 PC 신제품도 공개된다. <삼모바일>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되는 제품은 ‘갤럭시탭S7’과 ‘갤럭시탭S7 플러스’로 각각 11인치 LCD, 12.4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전 제품과 마찬가지로 S펜을 갖췄으며, 프로세서는 두 제품 모두 스냅드래곤865 플러스가 들어간다. 6GB/8GB 램과 128GB/256GB 저장공간을 제공하며, 탭S7 플러스는 5G 모델을 갖췄다.

이 밖에도 ‘원 모어 띵’ 제품으로 AI 스피커 ‘갤럭시 홈’이 공개될 거라는 전망도 나온다. 삼성전자는 2018년 갤럭시 홈을 공개했지만, 출시가 지연되고 있다. 현재 ‘갤럭시 홈 미니’만 국내 시장에 갤럭시S20 사은품으로 제공하는 등 제한적으로 유통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예년과 달리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만 진행된다. 발표는 한국 시간으로 오는 5일 오후 11시 삼성전자 뉴스룸과 삼성전자 홈페이지를 통해 볼 수 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