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시스코, 배블랩스 인수…영상회의 노이즈캔슬링 강화

2020.08.27

시스코 홈페이지

영상회의 솔루션 강자인 시스코가 배후 소음을 제거하는 노이즈캔슬링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배블랩스’를 인수했다고 26일(현지시간) <테크크런치> 등이 보도했다.

배블랩스는 3년 전 창업한 업체로, 인공지능(AI)을 이용해 이용자의 목소리를 골라 더 잘 들리게 강화해주고, 다른 소음은 제거해주는 방식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영상회의 솔루션 웹엑스(WebEx)를 보유한 시스코는 배블랩스 인수를 통해 이용자들이 보다 회의에 집중할 수 있는 사용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테크크런치>는 회의 중 들려오는 잔디깎기 소리를 이제 듣지 않아도 된다고 전했다.

코로나19 대유행 사태로 인해 영상 원격회의 수요는 날로 증가하고 있다. 시스코는 줌 등 신흥주자들의 부상 속에서 기존 업체와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는데 주력하며 입지를 다지는데 주력하기 위해 이번 인수를 결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배블랩스 임직원들은 기업결합 작업이 완료되면 시스코 콜라보레이션그룹에 합류할 예정이다.

사진 설명이 없습니다.

배블랩스 로고

jwlee@bloter.net

뻔한 일에도 새로운 시각을 위해 노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