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10주년 엠블럼 공개…“글로벌 게임사로 도약”

가 +
가 -

펄어비스가 창립 10주년 기념 엠블럼을 7일 공개했다. 오는 10일 창립 10주년을 맞는 펄어비스는 이번 엠블럼에 지난 10년과 앞으로 10년의 열정과 도전정신을 담았다고 밝혔다.

엠블럼에는 10주년 로고와 함께 펄어비스의 대표 MMORPG ‘검은사막’에 등장하는 마스코트 ‘흑정령’이 심해 속 진주를 탐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엠블럼 영상에는 흑정령이 10주년 로고를 터치하는 모습이 담겼는데 이에 대해 펄어비스 측은 “글로벌 게임 개발사로서 새롭게 도약하는 의미를 표현했다”라고 설명했다.

펄어비스는 2010년 9월 10일 창업했다. 당시 모바일 게임 시장 게임 붐에도 PC 온라인 게임 개발에 뛰어들어 4년 만에 ‘검은사막’을 출시했다. ‘검은사막’은 모바일과 콘솔로도 출시되며 현재 150여개국 4000만여명이 즐기는 게임 IP(지식재산권)로 성장했다.

초창기 7명으로 시작한 직원 수는 현재 777명으로 늘었다. 지난 5월 최후의 1인을 가리는 히어로 액션 배틀로얄 PC 온라인 게임 ‘섀도우 아레나’를 사전 출시(얼리 액세스)했으며, 캐주얼 수집형 MMORPG ‘도깨비’, 콘솔 및 PC MMORPG ‘붉은사막’, MMOFPS 장르 ‘플랜8’ 등 신작 게임 3종을 개발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