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박스 시리즈 X, 11월 출시…차세대 콘솔대전 막 오르나

가 +
가 -

마이크로소프트(MS)가 오는 11월 10일 차세대 콘솔 ‘엑스박스 시리즈 X’와 ‘엑스박스 시리즈 S’를 전 세계에 출시한다. 소니엔터테인먼트인터랙티브와 콘솔 시장 패권을 놓고 경쟁중인 MS는 차세대 콘솔 기기를 통해 시장 선점에 도전할 계획이다.

/사진=엑스박스 홈페이지 갈무리

10일 MS에 따르면 역대 최고 성능의 콘솔 기기인 엑스박스 시리즈 X와 미니멀한 사이즈에서 높은 성능을 지원하는 시리즈 S를 동시에 선보인다. 국내에서는 롯데하이마트와 네이버를 통해 오는 22일부터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권장 소비자 가격의 경우 시리즈 X와 시리즈S가 각각 59만8000원과 39만8000원으로 책정됐다.

MS는 신규 콘솔 기기와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 24개월 이용권’을 월 이용료로 형태로 구매 가능한 ‘엑스박스 올 액세스’ 프로그램도 확대 개시한다.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은 MS의 구독형 게임 서비스로, PC 및 안드로이드용 모바일 장치를 위한 고품질 게임 라이브러리를 제공한다. 올 연말 한국을 포함한 12개국으로 서비스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

또한 MS는 글로벌 게임사 일렉트로닉 아츠(EA)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EA 플레이 멤버십’도 추가한다. EA 플레이 멤버십은 올 연말 홀리데이 시즌부터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이나 엑스박스 게임 패스 PC용 멤버십에 적용되는 서비스다. 추가 비용없이 EA의 타이틀을 즐길 수 있다.

필 스펜서 MS 엑스박스 총 책임자는 “새로운 엑스박스 콘솔 제품군은 보다 다양하고 가치 있는 프로그램 확장과 함께 차세대 게이밍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합리적인 가격의 엑스박시 시리즈 S와 시리즈 엑세스 프로그램을 경험해 보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