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직장인 60%, 스마트폰 보유…정보검색이 활용 1위

가 +
가 -

성인 남녀 직장인 10명 중 6명은 현재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현재 국내외 기업에 재직 중인 남녀 직장인 1천 226명을 대상으로 ‘스마트폰 보유 현황과 활용방법’에 대해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 10명 중 6명에 해당하는 63.7%가 ‘현재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다’고 답했다.

특히, 스마트폰 보유 비율은 기업형태에 따라 차이가 있었다.

남녀 직장인 중, 스마트 보유 정도를 기업형태에 따라 분석한 결과, 외국계기업이 77.2%로 다른 기업들보다 스마트폰을 보유한 직장인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았고, 반면 공기업은 51.4%로 가장 낮았다. 대기업 직장인들은 68.5%가, 그리고 중소기업 직장인들은 63.4%가 현재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은 스마트폰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을까?


현재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다고 답한 직장인들에게 ‘스마트폰을 업무에 어떻게 활용 하는가’ 질문(*복수응답)한 결과, ‘정보검색(89.6%)’에 사용한다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이 외에도 실시간 메일확인(58.9%)과 네트워크 형성과 활동(54.8%) 등이 뒤를 이었다. 업무 외에 스마트폰을 활용하는 방법을 묻는 질문(*복수응답)에는 ‘인터넷 검색’이 응답률 85.4%로 가장 높았고 영화와 음악 감상(56.1%),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사용(44.8%), 게임(27.8%), 금융서비스(27.8%), 학습(12.9%) 순이었다.

한편, 현재 스마트폰을 보유하지 않은 직장인들에게 추후 구입의사를 묻자, 89.7%가 ‘스마트폰을 구매할 의사가 있다’고 답했고, 그 이유(*복수응답)로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때문(81.7%)이라는 응답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업무에 활용하기 위해서(26.1%)와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고 있어서(23.3%), 갖고 있는 휴대폰의 교체시기가 임박해서(16.3%), 휴대 중 영화, 음악을 감상하기 위해서(11.3%)가 그 뒤를 이었다.

그 외 기타 의견으로는 주식, 금융 관련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어서, 변화하는 사회문화에 뒤처지지 않기 위해서 등이 있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