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배고픈 캄보디아 아이들에게 쌀을”

가 +
가 -

엔씨소프트가 유엔세계식량계획(WFP)과 함께 아동 기아 문제가 심각한 캄보디아를 방문해 10만달러에 이르는 학교 급식용 쌀을 지원했다고 12월13일 밝혔다.

이번 ‘극빈국 학교급식 프로그램’은 부모에게는 아이를 학교에 보낼 동기를 부여하고, 아이에게는 교육을 받을 기회를 제공하며, 지역사회에는 활기를 불어넣는 등 실효성 높은 유엔의 대표적 기아 빈곤 해결 사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캄보디아 현지를 방문해 극빈아동 구호용 쌀을 전달하고 돌아온 엔씨소프트 대외협력실 이재성 상무는 “유엔 자료를 보면 오늘날 전세계적으로 10억명이 기아로 고통받고 있다”라며 “유엔 차원에서 전개되고 있는 세계 기아퇴치 활동에 우리나라 참여가 늘어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