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스테이블코인 간편구매 추가…’디파이 지원 강화’

가 +
가 -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원이 디파이(탈중앙화금융) 지원에 나선다. 코인원은 글로벌 디파이 생태계에서 활용도가 높은 ‘테더(USDT)’와 유에스디코인(USDC)’ 2개 종목을 간편구매 상품에 추가한다고 12일 밝혔다.

가상자산 간편구매 서비스는 원화를 기반으로, 가상자산을 시장가로 구매하는 실시간 환전 서비스다. 수수료 없이 필수 정보만 확인한 후 가상자산을 구매할 수 있다. 기존에 간편구매를 지원하던 다이(DAI)를 포함해 새로 추가된 테더와 유에스디코인은 법정화폐인 미국 달러를 담보로 가상자산의 가격이 1달러에 고정 연동된 스테이블코인이다. 최근 디파이 시장에서 핵심 자산으로 널리 쓰이고 있다.

이와 함께 코인원은 다양한 스테이킹 서비스를 제공 중인 코인원 플러스를 통해 최근 블록체인 업계의 주요 먹거리로 떠오른 디파이 영역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디파이에 대한 심도 깊은 연구를 바탕으로 우리가 그리는 미래의 금융을 보다 빠르게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테더, 유에스디코인 간편구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신규가입 및 간편구매 기능으로 테더 또는 유에스디코인을 2만원 이상 거래하면 원화 2만원을 지급하는 이벤트로, 자세한 내용은 코인원 거래소 공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