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독일 게임사 ‘OOTP’ 인수…스포츠 장르 강화

가 +
가 -

컴투스가 독일 게임사 ‘아웃 오브 더 파크 디벨롭먼츠(OOTP)’를 인수했다. 이를 통해 컴투스는 스포츠 장르의 개발력을 확보하는 한편 기존 사업과 다양한 시너지를 모색할 계획이다.

아웃 오브 더 파크 베이스볼. /사진=OOTP 홈페이지 갈무리

12일 컴투스에 따르면 OOTP의 지분 100%를 취득해 해외 기업을 대상으로 첫 번째 인수합병(M&A)을 진행했다.

OOTP는 1999년 설립된 독일의 중견 게임사다. 현재 PC 기반 스포츠 매니지먼트 게임 ‘아웃 오브 더 파크 베이스볼’과 ‘프랜차이즈 하키 매니저’를 서비스 중이다.

아웃 오브 더 파크 베이스볼은 미국 프로야구 MLB의 라이선스를 확보한 매니지먼트 게임으로 현재 스팀 플랫폼과 온라인 다운로드를 진행하고 있다. 매년 시즌 개막과 함께 새로운 패키지를 출시하며, 미국 시장에서 많은 유저를 확보한 상태다. 국내 메이저리그 팬들에게도 잘 알려진 이 게임은 콘텐츠 분석 사이트인 메타크리틱에서 ‘올해의 PC게임상’을 2회 수상하며 게임성을 인정받았다.

/사진=컴투스

컴투스는 이번 인수로 양사간 높은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이미 MLB, NBA, KBO 등 글로벌 스포츠 라이선스 게임 노하우를 갖춘 컴투스가 OOTP의 매니지먼트 장르 역량을 더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OOTP 게임들의 세계 시장 확대와 모바일 버전 서비스도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진행할 계획이다.

OOTP의 창립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마르쿠스 하인손은 “미국과 유럽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인정받는 글로벌 기업 컴투스와 손 잡을 수 있어 기쁘다”며 “컴투스의 모바일 게임 노하우 및 글로벌 마켓 파워는 OOTP 게임을 더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