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임데이 대박’ 아마존, 4Q 매출 사상 첫 1000억 불 돌파?

가 +
가 -

아마존이 1년에 한번 개최하는 할인행사 ‘프라임데이’에서 약 35억달러(약 4조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15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방송 CNBC에 따르면 아마존 플랫폼을 활용해 물건을 파는 업체들이 프라임데이 행사기간 동안 35억달러(약 4조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60% 가까이 늘어난 규모다.

아마존에서 물건을 판 업체들은 모두 230만개로, 아마존에서 판매되는 상품의 약 58%를 차지했다.

아마존은 자신들이 직접 물건을 판매한 성적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역시 전년 대비 소폭 늘었다고 말했다. 다만 다른 업체들의 판매량 만큼은 아니라고 전했다.

eMartket 등 일부 시장 조사 기관들은 아마존이 이번 행사를 통해 100억 달러(약11조원)의 매출을 달성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투자은행(IB) JP모건은 코로나 19 사태 등을 감안해 아마존의 프라임데이 매출을 75억 달러(약 8조원)로 예측한 바 있다.

시장조사업체 팩트셋(FactSet)은 이번 프라임데이의 흥행과 연말 세입 급증 효과가 더해져 아마존의 올 4분기 실적이 사상 최초 1000억 달러(약 114조원)를 돌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