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강타한 ‘아기상어’, 모바일 게임 나온다

가 +
가 -

미국 ‘빌보드 핫 100’ 32위를 기록한 데 이어 지난달 유튜브 최다 조회 영상 1위에 오른 ‘핑크퐁 아기상어’가 모바일 게임으로 출시된다.

(사진=마코빌)

1일 모바일 게임 개발사 ‘마코빌’에 따르면 핑크퐁 아기상어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아기상어 런어웨이(Baby Shark Run Away)’의 사전 예약을 진행한다. 아기상어 런어웨이는 마코빌과 스마트스터디가 업무협약(MOU)를 체결한 후 진행하는 첫 번째 협업 프로젝트다.

이 게임은 아기상어가 잠수함을 타고 깊은 바닷속을 모험하는 아케이드 장르다. 쉬운 조작, 귀여운 그래픽, 누구나 가볍게 즐길 수 있는 게임성이 특징이다. 다양한 바다 생물, 보물, 잠수함을 수집하는 시스템도 더했다.

(사진=마코빌)

현재 아기상어 런어웨이는 구글플레이 스토어의 ‘사전 예약 피처드’에 선정돼 전 세계 유저들과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김진규 마코빌 게임 개발본부 이사는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개발 소식과 각종 이벤트를 제공할 예정”며 “아기상어를 좋아하는 분들이 재미있게 즐겨주시면 좋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