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전자, 상반기 사상최대 공채… 키워드는 ‘스마트’와 ‘SW’

2011.02.28

LG전자가 올 상반기, 사상 최대 규모인 1천100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 공채 인원인 600명과 비교해 83%나 늘어난 규모다.

LG logo_1이번 채용은 4개 사업본부와 본사 등 전 부문에 걸쳐 고르게 선발하며, 총 채용인력의 80%가 연구개발 인력이다. 연구개발 인력중에서는 소프트웨어 인력 비중을 대폭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스마트폰과 스마트TV, 3D TV와 스마트 가전 등 스마트 제품군 분야에서 소프트웨어 우수 인재 확보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LG전자 자동차 사업부에서 다수의 경력 사원을 모집하는 점에도 주목할 만하다. LG전자는 차량용 임베디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차량용 네트워크와 텔레매틱스 등 ‘커넥티드 카’ 관련 연구개발 경력 사원을 00명 모집하고 있으며, 차량용 네트워크 분야의 사업 전략 개발 인력과 차량용 AVN(Audio Video Navigation) 품질보증 담당자도 모집하고 있다.

최근 자동차 업계에서 인포테인먼트와 텔레매틱스 등 IT 기술을 차량에 접목하려는 움직임이 본격화되면서 LG전자 자동차 사업부도 관련 인력 확보에 공을 들이는 모습이다. LG전자는 차량용 품질보증 담당자를 선발하는 공고에서 “현대기아차, 르노, 폭스바겐, GM코리아의 AVN 평가 업무를 맡게 된다”고 밝혔는데, 이들 업체에 AVN 시스템을 공급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이 밖에도 LG전자는 품질관리 및 생산기술 관련 인력도 채용할 예정이며, Solar, LED 조명, 수처리 사업 등에도 우수 인력을 상당수 배치해 미래 성장동력 사업의 기틀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입사희망자는 3월 2일부터 10일 자정까지 LG전자 홈페이지의 인재채용 코너에서 지원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 기간에 주요 대학에서 캠퍼스 리쿠르팅 행사도 갖는다고 밝혔다. 새 학기 시작에 맞춰 전국 주요 대학을 순회할 예정이다.

LG전자 인사담당자는 “올해 LG전자의 채용키워드는 ‘스마트’와 ‘소프트웨어’로 요약할 수 있다”라며 “LG전자의 슬로건인 ‘Fast, Strong & Smart’에 부합하면서, 업무 관련 역량이 뛰어난 인재 위주로 선발할 것”이라고 전했다.

ezoomin@bloter.net

블로터닷넷 기자. 모바일의 시대에 모두 다 함께 행복해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 모바일, 스마트폰, 통신, 소통 / 따뜻한 시선으로 IT 세상의 곳곳을 '줌~인'하겠습니다. ezoomin@bloter.net / 트위터 @ezoo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