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만 9000원, 애플 ‘에어팟 맥스’ 15일 한국 출시

가 +
가 -

애플 에어팟 맥스(사진=애플)

애플 ‘에어팟 맥스’가 15일부터 한국에 정식 출시된다. 에어팟 맥스는 맞춤형 어쿠스틱 디자인, 적응형 EQ,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주변음 허용 모드 및 다양한 공감 음향을 지원하는 무선 헤드폰으로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스카이 블루 △그린 △핑크 다섯 가지 색상이 제공된다.

제품의 헤드밴드 중심부인 캐노피는 통기성을 고려해 니트 메시 소재로 만들어졌으며 각 이어컵은 사용자 머리 형태에 맞도록 회전 가능하다. 애플워치와 유사한 디지털 크라운은 볼륨 조절 및 음악 컨트롤, 통화, 시리 등을 지원한다.

음향 면에선 애플이 설계한 40mm 다이내믹 드라이버가 탑재됐다. 애플은 “듀얼 네오디뮴 링 마그넷 모터는 최대 볼륨에서도 전체 가청 범위 내 총고조파 왜곡을 1% 미만으로 유지할 수 있게 해준다”고 설명했다. 또 각 이어컵에 탑재된 애플 H1 칩은 10개의 오디오 코어를 활용해 적응형 EQ, 노이즈 캔슬링 등 컴퓨테이셔널 오디오 환경 구현을 담당한다.

오디오 컨트롤러 기능을 수행하는 디지털 크라운(사진=애플)

에어팟 맥스는 에어팟과 마찬가지로 사용자의 착용 상태를 자동으로 감지한다. 기기를 착용하면 오디오가 재생되고 벗거나 한쪽 이어컵을 들어 올리면 일시정지 된다. 배터리는 노이즈 캔슬링과 공간 음향을 활성화한 상태로 최대 20시간 동안 지속된다. 함께 제공되는 스마트 케이스를 사용할 경우 보관 중 초절전 상태로 전환돼 배터리 대기 시간을 늘릴 수 있다.

에어팟 맥스 전용 스마트 케이스 (사진=애플)

가격은 71만9000원이며 1월 15일부터 애플 공식 사이트와 앱스토어 앱, 애플 가로수길 및 공인 리셀러에서 판매된다. 애플 관계자는 “가로수길 매장의 경우 안전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행 중으로, 입장에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음을 양해해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