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한파 우려” 배민, 라이더 발열조끼 5000장 무상 제공

가 +
가 -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이 라이더・커넥터들을 위해 발열조끼 등 2억여원 상당의 방한용품을 지급했다.

29일 우아한형제들은 배민라이더스와 B마트의 배달업무를 수행하는 지입 계약 라이더와 배민커넥터, B마트 근무자를 대상으로 발열조끼 5000장을 무상 배포 중이라고 밝혔다.

지급대상은 2020년 12월1일 이후 10건 이상 배달을 한 모든 라이더・커넥터다. 우아한형제들은 서울 배민라이더스 남부센터와 서부센터에서 총 3000장을 배포하고, 대표교섭 노조인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을 통해 500장을 지급할 예정이다. 잔여 1500장은 B마트 물류센터 근무자에게 제공된다.

이번 발열조끼 지급은 폭설과 한파 속에서 배달을 수행하는 라이더・커넥터의 저체온증 및 부상 방지 등을 위해 마련됐다는 설명이다. 추위에 노출되는 시간이 길고, 맞바람때문에 체감온도가 크게 떨어질 수 있는 배달업무의 특성을 고려했다고 한다. 지급된 발열조끼는 착용자가 스스로 발열 단계를 선택할 수 있는 고기능성 제품으로 정가 6만9900원이다. 부피가 작고 가벼우면서도 특수 소재로 제작돼 보온성이 높다. 배민 측은 별도 판매 제품인 조끼 온도 조절용 배터리도 구입해 함께 지급했다. 앞서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겨울에도 라이더들에게 핫팩 10만여개와 방한토시 2300여개를 지급한 바 있다.

우아한형제들 권용규 가치경영실장은 “라이더, 커넥터 들이 안전하고 따뜻하게 배달 일에 나설 수 있어야 배달 생태계도 건강해진다”며 “앞으로도 라이더, 커넥터 분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일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