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유선전화, 오픈 플랫폼이 돌파구?… KT, 관련 API 공개

2011.03.10

지속적인 매출 감소로 난항을 겪고 있는 유선전화 사업에는 어떤 돌파구가 있을까?

KT가 국내 사업자로는 처음으로 유선전화망에 대한 API를 개방하는 ‘통화 오픈 플랫폼’ 사업을 시행하며 새로운 시도를 시작했다.

KT ‘통화 오픈 플랫폼’은 유선전화망(PSTN)에서 제공되는 통화와 문자, 발신자번호표시(CID)와 음성메시지, 팩스 등을 이용해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솔루션 업체와 개발자들이 KT의 유선전화 API를 활용해 PC와 웹,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앱)에 유선전화의 각종 서비스를 접목할 수 있게 된 것이다.

KT 통화 오픈 플랫폼 서비스 개념

KT 통화 오픈 플랫폼 서비스 개념도

예를들어 의료 솔루션에 접목할 경우 병원의 고객 주소록과 연동해, 수신되는 모든 전화의 발신자를 모니터에서 확인하고, 전화를 받으면서 고객의 진료 차트나 관련 정보를 동시에 보는 것이 가능해진다. 또한 예방접종 정보나 휴무일 안내 등 고객 관리 메시지를 PC에서 보내고, 고객 개개인에 대한 통화와 문자메시지를 관리하는 등 CRM(고객관계관리)에도 효율적일 수 있다.

KT는 개발자들이 쉽게 서비스를 개발하고 테스트할 수 있도록 ‘통화 오픈 API 개발자 홈페이지’를 통해 각종 API와 소프트웨어 개발도구(SDK)를 무료로 제공한다. 사실 해당 API와 SDK는 기존에도 고객센터 솔루션 등을 개발하는 SI업체에 제공되던 상품인데, 이번에 KT 일반에 무료로 공개하며 오픈 플랫폼 전략을 취했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

KT는 앞으로도 사무실 등 유선전화로 걸려온 전화를 스마트폰에서 확인하고 받을 수 있는 ‘전화 당겨받기’ 기능 등 지속적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API 형태로 추가할 예정이다.

KT는 유선전화의 API를 공개할 뿐만 아니라 관련 솔루션 사업자와 ‘윈윈’할 수 있는 상생 정책도 마련했다. API를 이용해 발생하는 월 기본료와 일부 서비스 이용료를 솔루션 사업자와 수익배분 하겠다는 것이다.

KT ‘통화 오픈 플랫폼’의 수익배분은 개발자 홈페이지에서 셀러 등록을 통해 이루어지며, 상세한 수익 배분율은 아래 표와 같다. 더 많은 가입자가 서비스를 계속 이용할수록 수익 배분율도 높아지는 방식이다.

통화 OPEN API 서비스 셀러 수익 배분율_매월

서비스 기본료가 월 4천원의 부가서비스 형태로 제공될 계획이어서, 예를 들어 솔루션을 개발한 사업자가 1만명이 넘는 가입자를 끌어 모았을 경우 기본료 4천원×1만명×35%=월 1400만원의 고정 수익에, 문자와 음성메시지 이용량에 따라 초과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다만 유선전화 API를 활용해 PC와 웹, 스마트폰 앱에서 전화를 거는 서비스는 제공되지 않는다. 처음에 사업 발표 내용을 보고 ‘사실상 유선전화 API를 기반으로 한 인터넷전화(VoIP)나 가상통신망 사업이 아닌가’라고 판단을 했는데, 전화 발신 기능이 없다고 하니 이런 사업 방향은 아닌 셈이다. 만약 발신 기능을 포함됐다면 기존의 통화 수익을 자기잠식할 수 있고, 유무선 사업자와 상호접속료 정산 같은 복잡한 문제도 발생한다.

그러나 유선전화 사업이 정체를 넘어 수익성이 악화되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향후에는 무선 중심의 통신환경에서 유선 인프라를 재활용하는 방안으로 사업이 확대될 가능성도 엿보인다.

서유열 KT 홈고객부문장은 “이번에 통화 오픈 플랫폼을 선보이며 전화단말 위주의 통화사업을 플랫폼 사업으로 확장하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평가하며 “다양한 솔루션과 통화 API가 접목돼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KT는 이번 유선통화 API 개방을 통해 기존의 고객센터 솔루션 이외에도, 다양한 서드파티 개발자와 솔루션 업체들이 새로운 형태의 솔루션과 서비스를 개발해주기를 기대하는 눈치다. 난항을 겪고 있는 유선전화 사업에서도 플랫폼 오픈이 새로운 혁신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된다.

ezoomin@bloter.net

블로터닷넷 기자. 모바일의 시대에 모두 다 함께 행복해지는 세상을 꿈꿉니다. / 모바일, 스마트폰, 통신, 소통 / 따뜻한 시선으로 IT 세상의 곳곳을 '줌~인'하겠습니다. ezoomin@bloter.net / 트위터 @ezoo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