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대학-리눅스재단 ‘맞손’

가 +
가 -

대덕대학-리눅스재단 협약식

대덕대학리눅스파운데이션(이하 ‘리눅스재단’) 한국사무소와 업무협약을 맺고 리눅스재단 정식 회원으로 가입했다.

이번 협약으로 대덕대학은 학생들은 리눅스재단 내 11개 포럼활동에 참여해 커뮤니티 활동을 활성화하고, 한국사무소와 리눅스관련 오픈소스 및 다양한 연구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리눅스재단에는 리눅스 창안자인 리누스 토발즈를 포함해 전세계 개발자와 기업, 단체들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국내에선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열린사이버대학 오픈소스커뮤니티연구소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강종규 대덕대학 산업협력단장은 “이번 회원가입을 통해 대덕대학 학생들이 세계적인 오픈소스 개발자들과 소통하고 개발 기술을 익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조광제 리눅스재단 한국사무소 대표는 “리눅스재단 가입으로 학생들이 자연스럽게 오픈소스를 접하고 사용자가 아닌 개발자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오픈소스 개발 방법론을 익혀 사회가 필요로 하는 우수한 개발자들을 배출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