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통령’ 뽀로로, 유튜브 타고 세계로

가 +
가 -

국내 대표 애니메이션 ‘뽀롱뽀롱 뽀로로'(이하 뽀로로)가 유튜브 공식 채널을 개설하고 전세계 아이들을 찾아간다.

유튜브는 뽀로로 애니메이션 제작사 아이코닉스 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뽀로로 유튜브 공식 채널을 개설해 뽀로로 동영상 콘텐츠를 제공한다고 7월7일 밝혔다.

유아용 애니메이션 뽀로로는 어린이들 사이에 ‘뽀통령’, ‘뽀느님’으로 불릴 정도로 인기가 높다. 뽀로로는 현재 호주, 프랑스, 인도, 대만, 영국 등 전세계 110여개국에 수출됐으며 2천개가 넘는 캐릭터 상품과 150여개 라이선스를 보유하고 있다.

2004년 프랑스 최대 지상파 채널 TFI에서 방영된 뽀로로는 51%의 시청점유율을 기록했으며 2007년에는 아랍권 최대 위성방송인 알자지라에도 방영된 바 있다.

뽀로로 유튜브 공식 채널에선 2003년 11월부터 EBS에서 방영된 뽀로로 시즌1부터 시즌2까지의 에피소드가 올라와 있다. 전체 52개 에피소드의 시즌1 영문판도 공개돼 있으며, 시즌2와 3 영문 에피소드도 곧 공개될 예정이다.

뽀로로 에피소드는 5분 분량으로 제작됐다. 유아가 집중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시간이 7분이라는 연구 결과를 따랐다. 뽀로로는 호기심 많은 꼬마 펭귄 뽀로로와, 아기공룡 크롱, 비버 루피, 여우 에디, 북극곰 포비 등이 극지방 숲속마을에서 갈등을 해결하고 우정을 쌓는 교훈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유튜브는 올해로 42주년을 맞은 미국 대표 어린이 애니메이션 ‘세서미 스트리트’와 영국 TV시리즈 ‘토마스와 친구들‘ 등 다양한 애니메이션 공식 채널을 제공하고 있다.

최종일 아이코닉스 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유튜브를 통해 전세계에서 뽀로로의 인지도를 한 단계 더 높일 수 있는 발판를 마련했다”라며 “이를 계기로 뽀로로의 해외 마케팅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거텀 아난드 구글 아시아 태평양지역 콘텐츠 파트너십 총괄도 “이번 아이코닉스와의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하나의 문화 현상으로 자리잡은 국내 대표 캐릭터 뽀로로의 동영상 콘텐츠를 제공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유튜브를 통해 뽀로로가 글로벌 캐릭터로 더욱 인정받고 국내 애니메이션의 성장에 한층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