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원격으로 스마트폰 상담 한번에!…KT, ’올레 원격상담’ 시작

2011.08.07

KT가 자사의 일부 스마트폰 가입자를 위해 원격 상담 서비스를 시작했다.

원격상담은 스마트폰의 보급이 늘어나면서 사용방법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들을 위해 상담사가 고객의 스마트폰 화면을 직접 보며 궁금한 점을 설명하고 해결해주는 서비스로 솔루션은 지난 4월 LG전자에 솔루션을 공급했던 알서포트가 담당했다.

고객이 휴대폰에서 올레 고객센터(114 또는 1588-0010)에 전화 건 후 상담사 안내에 따라 스마트폰용 원격상담 앱 또는 PC용 소프트웨어를 설치하면 화면공유를 통해 상담이 진행되며, 그 동안 발생하는 데이터통화료는 과금되지 않는다.


현재 원격상담 가능한 스마트폰은 KT테크의 ‘테이크1, 2, 야누스’와 LG전자의 ‘옵티머스블랙, 옵티머스원, 옵티머스Z’ 등 6종이다. 9월 이후 출시되는 모든 안드로이드 폰과 태블릿PC에는 상담사가 해당 단말의 화면을 직접 보며 원격으로 제어까지 할 수 있어 고객 편익이 더 증대될 전망이다. 아울러, 아이폰의 경우 원격제어는 불가능하지만, PC 원격제어를 통해 아이튠즈 설치, 이용방법 등을 보다 효과적으로 안내 받을 수 있다.

나석균 KT 개인Sales&CS본부 본부장은 “고객이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들을 잘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올레 원격상담’을 도입했다”며 “이용 가능한 폰을 확대하고, 매장에서도 직접 고객의 폰을 보며 원격상담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지속 보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eyeball@bloter.net

오랫동안 현장 소식을 전하고 싶은 소박한 꿈을 꿉니다. 현장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