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전세계 3천여개 광고, 끊김 없이 즐긴다

2008.10.21

일반인들이 쉽게 접하기 어려운 아프리카와 남미 등 전세계 3천여 개 광고를 온라인에서 끊김 없이 즐길 수 있게 됐다.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서비스 업체인 씨디네트웍스(www.cdnetworks.com)는 세계 최초 웹 2.0 기반의 광고제 ‘제1회 부산국제광고제(Busan International Advertising Festival)’ 웹사이트(www.adstarsfestival.org)에 CDN 서비스를 제공중이다.

씨디네트웍스는 지난달 부산국제광고제 웹사이트를 통해 접수된 29개국, 3,105편의 예선 출품작의 업로드부터 재생까지 전 과정을 안정적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 방문자들이 615편의 본선 출품작을 감상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10월 21일부터 24일까지 부산 그랜드 호텔과 온라인에서 동시에 진행될 본선 행사에도 CDN 서비스를 적용, 끊김 없는 고화질의 광고영상을 선보임으로써 이번 행사의 품격을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부산국제광고제는 세계 최초 온·오프라인을 결합한 컨버전스 광고제로, 전 세계 어디서나 365일 24시간 참여가 가능한 새로운 형식의 광고제이다.

이번 행사를 위해 씨디네트웍스는 지난 6월부터 부산국제광고제 웹사이트에 ‘UCC 플랫폼’과 ‘웹 가속 서비스(Web Acceleration Service)’를 공급해 원활한 진행을 돕고 있다. 이를 통해 광고 접수 마감시점에 발생할 수 있는 트래픽 폭주를 방지하고 인기 콘텐츠로 인한 시스템 과부하를 신속하게 처리하는 한편 페이지 응답과 로딩 속도를 획기적으로 개선시키고 있다.

부산국제광고제 온라인 부문을 주관하는 힐링소프트의 박용한 위원은 “이번 부산국제광고제가 1회 행사임에도 타 국제광고제에 비해 높은 접수율을 기록, 성공적인 출발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 아시아를 대표하는 국제광고제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국내 기술로 개발된 뛰어난 미디어플랫폼과 CDN 기술을 토대로 성공적으로 행사를 진행할 수 있어 뜻 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고사무열 씨디네트웍스 대표이사는 “얼마 전 막을 내린 부산국제영화제가 이미 국제적인 행사로 발돋움했듯이 부산국제광고제도 탄탄한 초석을 다져 칸국제광고제에 버금가는 행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씨디네트웍스는 앞으로도 부산국제광고제의 원활한 진행을 지원하고 행사 발전에 초석을 다질 수 있도록 끊임없는 기술 개발과 서비스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eyeball@bloter.net

오랫동안 현장 소식을 전하고 싶은 소박한 꿈을 꿉니다. 현장에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