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5G 와이파이 ‘802.11ac’ 규격 발표

2012.01.18

와이파이 없는 세상은 이제 상상하기 어렵다.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는 물론, 노트북과 같은 PC 플랫폼과 TV, 심지어 휴대용 콘솔 게임기에도 와이파이 기술이 탑재된다. 와이파이는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는 가장 빠른 길이다.

와이파이 기술이 새 옷으로 갈아입는다. 그동안 쓰던 와이파이가 잘 안 터지거나 속도가 느려 불편함을 느낀 사용자라면, 통신 반도체 업체 브로드컴이 주도하고 있는 ‘5세대 와이파이(5G)’ 기술에 주목하자. 브로드컴은 1월1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5세대 와이파이 802.11ac 규격을 발표했다.

무엇보다 802.11ac 와이파이 기술의 가장 큰 특징은 빨라진 속도다. 기존 802.11n 규격과 비교해 최대 3배 이상 빠른 속도를 지원한다. 802.11n 와이파이가 최대 600Mbps 속도를 지원했던 것에 비해 802.11ac는 1.8GHz 속도까지 낼 수 있다. 와이파이가 한꺼번에 실어나를 수 있는 데이터 용량도 커졌다. 한 접속지점(AP)에 많은 와이파이 통신 장비가 접속해도 속도 저하 없이 인터넷을 즐길 수 있다.

정보를 보낼 수 있는 거리도 늘어났다. 802.11ac 와이파이 기술은 기존 802.11n과 비교해 40% 이상 먼 거리까지 지원한다는 게 브로드컴쪽 설명이다. 브로드컴 자체 실험 결과를 보자. 802.11n 규격이 100Mbps 속도로 정보를 전송할 수 있는 거리가 30m 수준인 반면, 802.11ac는 최대 80m 거리까지 100Mbps 속도로 데이터를 보냈다. 802.11ac는 100m 거리에서도 50Mbps 속도를 유지했다. 공유기와 거리가 멀어져도 유튜브 동영상이 끊길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는 뜻이다.

전력 사용 효율이 높아졌다는 점도 주목해야 할 점이다. 802.11ac 규격은 기존 802.11n 규격에 비해 최대 6배 이상 높은 전원 효율을 보였다. 이 같은 특징은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등 저전력 기술이 절실히 필요한 모바일 기기 수요가 점차 증가하는 최근 트렌드와 잘 맞는 부분이다.

마이클 헐스턴 브로드컴 수석부사장은 “와이파이를 지원하는 장비가 늘어나고 있어 업계는 이 같은 기기들을 연결해야 하는 숙제를 안았다”라며 “와이파이가 실어나를 수 있는 데이터양도 많아져야 하고, 신호가 멀리까지 도달할 수 있는 기술도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와이파이는 PC뿐만 아니라 스마트폰과 태블릿 PC를 비롯한 모바일 기기, 콘솔 게임기, 휴대용 게임기에도 탑재되고 있다. 최근엔 스마트TV와 모바일 헬스케어 장비도 와이파이 기술을 탑재하는 핵심 가전분야다. 802.11ac는 속도와 용량, 도달 거리 측면에서 이 같은 추세에 들어맞는 기술인 셈이다.

현재 국내 와이파이 기술은 802.11n 규격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802.11ac 규격은 이제 막 발표됐을 뿐이다. 802.11ac 기술이 탑재된 실제 제품은 언제쯤 만나볼 수 있을까. 브로드컴은 이르면 2012년 4월부터 802.11ac 규격을 지원하는 공유기가 시장에 출시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PC 플랫폼은 2012년 중반, 태블릿 PC와 스마트폰 제품군은 2012년 후반에서 2013년 초께 만날 수 있다. 802.11n 규격이 2007년 발표된 이후 일반적으로 이용되기까지 2년이 넘게 걸렸다는 점을 생각하면, 802.11ac는 빠른 속도로 퍼지는 셈이다.

마이클 헐스턴 수석부사장은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가 현재 와이파이 환경에서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고, 이들 기기는 모두 빠르게 새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라며 “이 같은 상황을 고려했을 때 802.11ac는 802.11n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시장에 퍼질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설명했다.

브로드컴은 국내 LG전자를 비롯해 모토로라와 마이크로소프트, 아수스, 레노보, 벨킨 등 업체와 함께 802.11ac 규격 와이파이를 탑재한 제품을 개발하는 중이다. 컴캐스트를 포함한 미디어업체와 디링크, 넷기어 등 네트워크 업체도 함께 참여했다. 기가비트 무선 네트워크를 이용해 자유롭게 인터넷을 이용하고, 동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때가 머지않았다. 클라우드에서 구현하는 3D 게임도 꿈이 아니다.

sideway@bloter.net

기술을 이야기하지만, 사람을 생각합니다. [트위터] @Sideway_s, [페이스북] facebook.com/sideways86, [구글+] gplus.to/sideway [e메일] sideway@bloter.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