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크리에이터 축제 '다이아 페스티벌 2018' 개최

지난 8월18·1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국내 최대 크리에이터 축제 '다이아 페스티벌 2018'이 개최됐다. 대도서관, 밴쯔, 허팝 등 CJ ENM 다이아티비와 파트너십을 맺고 있는 인기 크리에이터들은 각자의 맞춤형 무대를 꾸미며 팬들과 소통했다. 올해로 3회째 열린 다이아페스티벌에는 총 4만3천여명의 관중이 참여해 크리에이터 팬덤 시대를 증명했다. 다이아 페스티벌의 열기는 행사장으로 향하는 지하철역에서부터 드러났다. 부모님, 친구들과 함께 삼삼오오 함께 고척돔으로 향하는 모습에서 자신이 좋아하는 크리에이터를 곧 만날 수 있다는 기대감이 느껴졌다. 손에는 크리에이터에게 주려고 준비한 선물이나 플래카드가 있거나, 오늘의 모습을 동영상으로 남겨놓기 위한 셀카봉이 들려있었다. 어디에선가 크리에이터가 나타나면 '꺅~' 하는 소리가 들려오는 것도 아이돌그룹 콘서트장의 모습과 다르지 않았다. 이번 다이아페스티벌에는 약 100개팀의 크리에이터가 참여했다. 대도서관,...

CJ ENM, 국내 애니메이션 생태계 지원사업 시작

CJ ENM이 국내 애니메이션 제작 생태계 개선을 위해 나선다. CJ ENM은 8월20일 국내에서 어려움에 처해있는 애니메이션 제작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에이랩(A:lab) 파트너십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애니메이션 산업은 제작 기간이 긴 특성으로 인해 영세한 제작사들이 수익성을 악화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며, 불안정한 제작 환경으로 새로운 작품의 기획 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어렵게 기획 개발된 작품들도 추가 제작비 투자 유치에 난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이랩'은 애니메이션 기획 개발 과정을 지원하며, 새롭게 개발된 작품의 투자는 물론 마케팅, 사업 등 전 과정을 함께하는 원스톱 파트너십이다. 연중 상시 운영되며, '에이랩'에 선정된 창작자나 창작단체는 8개월에서 최대 2년까지 새로운 애니메이션 기획개발과 제작을 위한 운영비, 인건비 등을 지원받는다. 또한...

'유튜브 교실'로 출근하는 크리에이터 선생님들

요즘엔 어디를 가도 유튜브 대세론을 접한다. 아이들은 유튜브로 검색을 하고 세상을 배운다. 유튜브는 이제 단순히 재미있는 영상들뿐만 아니라 각종 지식과 노하우를 나누고 공유하는 교실로 새롭게 자리잡고 있다. 교실에는 선생님도 있는 법. 유튜브에서 활약하는, 혹은 유튜브를 활용하는 선생님들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국내에서도 유튜브를 통해 배움의 창을 넓혀주는 '선생님'들이 많다. 교실 밖에서 이미 선생님처럼 활동하고 있는 크리에이터들도 있고, 실제 교육 현장에서 유튜브를 잘 활용하고 있는 선생님들도 있다. 8월16일 오전 구글 캠퍼스 서울에서는 '유튜브로 가르친다, 유선생님'을 주제로 크리에이터 에그박사, 라이브 아카데미, 아꿈선 초등 3분과학, 그리고 정미애 교사를 초청했다. 에그박사 살아있는 신비한 생물과 재미있고 유익한 자연이야기를 전하는 유튜브 채널 '에그박사'는 미취학 아동들에겐 이미 과학선생님이다....

"우리가 듣고픈 뉴스, 우리 언어로 보여드릴게요"

"아닌 거 알잖아요, 그러지 맙시다!" TV 화면 속이 아닌 스마트폰 화면을 꽉 채운 공중파 아나운서가 따끔한 한마디를 건넨다. 방송에서는 볼 수 없었던 용어들로 뉴스의 맛을 더한다. 주제도 기존의 뉴스와는 사뭇 다르다. 기무사나 CJ 대한통운 사태, 김기춘 석방 등 기존 레거시 미디어에서 다루는 아이템은 물론, 맥주 구독과 해리포터, 파리바게트 조식 등과 같은 젊은층들이 관심 있어 할 만한 아이템들을 다룬다. MBC 뉴미디어뉴스국에서 지난달 런칭한 <14F>의 이야기다. <14F>는 20대를 타깃으로 한 모바일 전용 데일리 뉴스 프로그램이다. 기존 지상파 뉴스 프로그램처럼 매일 저녁 9시에 나가지만, 송출되는 플랫폼이 조금 다르다. <14F>는 페이스북, 유튜브, IGTV 등과 같은 소셜미디어 서비스 채널에만 영상을 발행한다. 포맷도 차별화를 가져갔다. 모바일...

최대 한류 페스티벌 'KCON 2018' LA서 개최

CJ ENM이 진행하는 글로벌 한류 페스티벌 'KCON 2018'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사흘간 총 9만4천명의 관객이 모이며 한국 문화에 대한 열기로 가득 찼다. 행사 첫날 저녁에는 K-힙합, K-EDM, K-퍼포먼스 등으로 구성된 클럽 케이콘(KLUB KCON) 콘서트를, 11일과 12일 역시 총 19팀이 무대에 오른 화려한 퍼포먼스의 콘서트로 현지 팬들을 사로잡았다. 케이콘은 역대 최단시간 티켓 판매 기록을 자랑하듯, 총 1만6천석 규모의 공연장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한국어로 노래를 따라 부르고 춤추며 뜨거운 호응 속에 콘서트를 즐겼다. 컨벤션이 진행되는 낮 동안 LA컨벤션센터에서는 K팝, 뷰티, 음식 등 다양한 한국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200여개 프로그램들이 진행됐다. 올해도 한류에 힘입어 이어진 K뷰티 열풍에...

CJ ENM, SBA·KTH와 웹툰 원작 애니메이션 지원한다

CJ ENM이 애니메이션 산업 활성화를 위해 서울산업진흥원(SBA), 케이티하이텔(KTH)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CJ ENM은 8월13일 양사와 협약을 맺고 웹툰 기반의 애니메이션 제작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2018 원작 기반 애니메이션 제작지원사업’은 제작과 방영, 배급·유통까지 연계한 공모사업으로 CJ ENM과 SBA, KTH가 가진 장점을 극대화해 애니메이션 제작 활성화에 나선다. 이번 제작지원 사업은 최근 드라마, 영화 등의 원천 IP로 가장 각광받고 있는 웹툰 원작 기반 애니메이션 성공사례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애니메이션 제작사에는 총 12억원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후속 투자유치 연계, 후반 작업 지원, 국내외 마케팅 지원사업 프리패스, 콘텐츠 투자 패스트트랙 참가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CJ ENM은 애니메이션 기획 노하우를 전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