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콘텐츠뷰]서예지가 탐낸 '하렘의 남자들', 웹툰이 되다

"경들의 말이 옳아. 황가의 안정은 탄탄한 후계자들에게서 오는 법. 그래서 우선 내 후궁부터 들이기로 하였다. 시작은 한 다섯 정도?" 네이버 시리즈 웹소설 '하렘의 남자들' 광고 영상에 출연한 배우 서예지의 대사 중 일부분이다. 이는 소설 속 주인공 '라틸'이 신하들에게 선전포고하는 주요 대사이자, 서사의 출발을 알리는 전환점이다. 해당 광고 영상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서예지도 "나 이 역할 탐나"라며 "이거 시켜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월 공개한 하렘의 남자들 관련 영상들은 유튜브 조회 수 1500만회를 돌파할 만큼 큰 관심을 받았다. 팬들의 가상캐스팅에서 가장 높은 지지를 받은 서예지를 광고 모델로 캐스팅한 네이버는 향후 부가 콘텐츠가 나올 수 있음을 시사했고, 지난 24일 예상은 현실이 됐다. 웹툰으로...

[오~컬쳐]'택진이 형'의 큰 그림…'집행검' 만든 이유가 있구나

대장간에서 검을 만드는 드워프들. 리니지2M의 새로운 광고 영상이 나올 때만 해도 세간의 관심은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에게 향했다. 영상에 등장하는 노란 머리의 드워프 역할을 김 대표가 연기했기 때문이다. 엔씨소프트 게임 광고에 등장해 '택진이 형'으로 잘 알려진 그였지만, 드워프로 분장할 만큼 파격적인 행보를 보인 적은 없었기에 더 큰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광고 영상에 숨은 메시지는 뚜렷하게 드러나지 않아 게이머는 물론 시청자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 광고에 등장한 '검'과 숨은 세계관은 지난 24일 비로소 모습을 드러냈다. '택진이 형'의 큰 그림, 집행검 NC 다이노스는 지난 2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두산 베어스를 4대2로 꺾고 창단 첫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정규 리그를 1위로 마친 NC는...

한성숙 대표가 말하는 네이버의 '시너지'

네이버가 자사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480만명의 중소사업자(SME)와 160만명의 창작자(전문가·인플루언서)를 서로 연결해 플랫폼 생태계 강화를 꾀한다. 2년간 1800억원 규모의 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편 중소상공인을 위한 대출 서비스, 글로벌 연수 프로그램 등을 마련하는 등 전방위적 지원을 통해 경쟁력 제고에 나선다는 포부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24일 ‘커넥트 2021’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이 같은 계획을 공개하고 “연결(connect)은 새로운 이야기,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내고, 네이버에서는 이미 방대한 스펙트럼의 SME와 창작자가 활동하고 있다”며 “네이버의 다양한 기술과 플랫폼을 통해 비즈니스와 창작활동을 연결해 새로운 디지털 비즈니스 시너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한성숙 네이버 대표와의 질의응답 갈무리. 네이버가 말하는 ‘연결’의 의미 -네이버는 수년째 SME·창작자 생태계 지원에 힘쓰고 있다. 이들에게 관심 갖는 이유는 무엇이고, 생태계를 지원하면서...

강한 멘탈로 돌아온 쯔양…"악플러보다 더 많이 기부하고 더 잘 살겠다"

스타 유튜버 쯔양이 방송 중단 이후 첫 방송을 개시했다. 쯔양은 다시 돌아온 이유를 말하며 8월의 경솔한 은퇴 선언에 대한 사과와 더 이상 악플에 흔들리지 않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쯔양은 지난 23일 오후 아프리카TV를 통한 복귀 방송에서 “앞으로 말 함부로 안 내뱉으려고 한다. 머릿속에서 열 번 고민하고 얘기하겠다. 감정적으로 말하지 않겠다”고 팬들에게 약속했다. 이날 라면 20개 등을 먹으며 팬들과 소통한 쯔양은 복귀 이유에 대해 “일단 악플러들에게 이야기를 하자면 돈일 수도 있다”면서 “한 달 식비만 500~600만원 정도가 나온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어 쯔양은 “진짜 이유는 응원해 주시는 댓글을 보고 감사하고 죄송한 마음이 들었고 죄송했다”면서 “돈 때문에 복귀했다는 악플을 다시는 분들 말도 맞지만 저는 그분들보다...

컴투스, 'BTS 캐릭터 모바일게임' 글로벌 서비스 한다

컴투스가 '방탄소년단(BTS)'의 캐릭터 '타이니탄'을 기반으로 개발하는 모바일게임의 글로벌 서비스를 담당한다. 23일 컴투스에 따르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타이니탄 지식재산권(IP)으로 모바일게임을 개발중인 그램퍼스와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그램퍼스가 개발하는 타이나탄 IP 모바일게임을 컴투스가 전 세계에 공급할 계획이다. 타이니탄은 BTS 멤버의 캐릭터 IP다. 'BTS 제2의 자아가 발현해 캐릭터가 됐다'는 컨셉트로 기획됐다. 지난 8월 브랜드 론칭과 함께 애니메이션 영상이 공개됐고, 관련 상품 출시 및 국내외 유수 파트너사와 협업한 프로젝트가 이어졌다. 그램퍼스는 빅히트와 글로벌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캐릭터 타이니탄을 활용한 모바일게임을 개발한다. '쿠킹 어드벤처', '마이리틀셰프' 등 글로벌 누적 2000만 다운로드 콘텐츠를 만든 그램퍼스는 개발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타이니탄의 매력을 담은 글로벌 게임을 제작할 예정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콘텐츠뷰]'조제'를 추억하며

(스포주의) ‘콘텐츠뷰’는 게임, 드라마, 영화 등 국내에서 서비스되는 콘텐츠를 감상·체험하고 주관적인 시각으로 풀어보는 기획입니다. 스포일러가 있으니 원치 않는 분들은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몸이 불편한 여자와 바람기 많은 남자의 운명적인 사랑.' 영화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처음 봤을 때 느꼈던 감정이다. 소설 속 주인공 '조제'가 되고 싶었던 '쿠미코(이케와키 치즈루 분)'와 자유분방한 대학생 '츠네오(츠마부키 사토시 분)'의 만남과 이별을 담담하게 풀어낸 사랑 이야기 정도랄까. TV로 접했던 이 영화의 온도는 '차가운 겨울 공기' 같았다. 영화를 접한 지 10년도 더 지난 최근, 비슷한 온도의 영상을 본 적이 있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리메이크한 영화 '조제'의 예고편이다. 한지민과 남주혁이 출연한 '조제'는 원작을 각색한 영화다. '조제' 예고편을 보고...

"구글 ‘통행세’? 韓 콘텐츠 산업, 내년만 매출 2조원 날아갈 것"

구글이 내년부터 모든 앱에 자사 ‘인앱결제(IAP·In-App Payment)’ 시스템 적용을 확대, 디지털 콘텐츠 결제 시 수수료 30%를 물리겠다고 예고하면서 ‘앱 통행세’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런 가운데 구글의 정책이 강행되면 국내 콘텐츠 산업의 예상 매출감소액이 올해만 2조원, 2025년에는 3조5000억원에 육박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특히 영업이익률이 낮은 중소개발사들의 피해가 극심할 것이라는 주장이다. 유병준 서울대 경영대학교 교수는 20일 사단법인 한국인터넷기업협회(인기협) 주최로 열린 ‘구글의 인앱결제 강제정책 확대에 따른 콘텐츠 산업의 피해 추정 및 대응방안’ 온라인 토론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발제를 맡은 그는 ‘구글 플레이 앱 수수료 인상에 따른 인터넷 콘텐츠 산업의 피해 추정 및 개선방향’을 담은 연구결과를 공유했다. 구글 ‘통행세’ 여파…5년 뒤엔 3.5조 유...

[오~컬쳐]영화 '승리호', 넷플릭스 선택…대작 '연쇄이동' 현실로

SF 영화 '승리호'가 영화관 개봉 대신 넷플릭스 공개를 선택했다. 지난달부터 영화계와 콘텐츠업계에서는 '승리호'를 포함한 국내 대형 작품들이 넷플릭스 공개를 논의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영화 '사냥의 시간'에 이어 '콜', '차인표', '승리호'까지 넷플릭스 공개를 확정지으며 향후 개봉을 앞둔 대작들의 연쇄이동도 점쳐지고 있다. 20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 주연 SF 영화 '승리호'가 전 세계 190개국에 넷플릭스 독점 영화로 공개된다.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 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렸다. 영화는 '늑대소년'을 연출한 조성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한국인 캐릭터가 우주에서 활약하는 최초의 SF 블록버스터다. 배급사인 메리크리스마스는 승리호를 넷플릭스에서 공개하는 이유로 △코로나19 상황 △콘텐츠 유통에...

샌드박스네트워크, 500억 규모 시리즈D 투자 유치

MCN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가 총 500억원 규모의 시리즈D 투자를 유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시리즈D 유치는 2019년 1월 시리즈C 유치 이후 1년10개월만의 신규 투자로 투자금 또한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이번 투자로 현재까지 샌드박스가 받은 누적 투자액은 900억원에 달한다. 샌드박스는 2015년 6월 구글코리아 출신의 이필성 대표와 유튜브 크리에이터 출신 도티(본명 나희선)가 창업한 MCN 스타트업이다. 지난 7월 중소벤처기업부와 기술보증기금이 선정하는 ‘예비유니콘’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샌드박스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동력 확보 및 명실상부한 업계 최고 전문성을 구축하고자 ▲크리에이터 및 IP 대상 투자확대 ▲데이터 기반의 매니지먼트 솔루션 강화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확대 ▲중국 등 글로벌 시장 진출 ▲광고 및 커머스 사업 고도화...

'코로나 직격탄' TJ미디어, '콘텐츠'서 돌파구 찾나

국내 최대 노래방 기기업체 TJ미디어가 코로나19 여파로 직격탄을 맞았다. 노래방 영업정지 등의 영향으로 관련 기기를 공급하는 TJ미디어 또한 타격을 피할 수 없었다는 분석이 뒤따른다. 코로나19 여파에 적자전환 TJ미디어가 공시한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올 3분기 연결 기준 91억48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절반 이상 줄어든 수치다. 영업손실은 17억7388만원으로 지난해 대비 적자전환했다. 3분기에는 '제품'과 '콘텐츠' 부문 매출이 급감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분기 255억원을 기록했던 제품 매출은 올 3분기 40억원대에 머물며 큰 폭으로 감소했다. 같은 기간 콘텐츠 매출도 124억원 규모에서 38억원 수준까지 떨어진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노래방 기기와 관련 소프트웨어 공급이 원활하지 못했던 부분에 기인한다. TJ미디어의 실적 부진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