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arrow_downward최신기사

S펜

또 하나의 S펜?…삼성 갤럭시 언팩서 'S펜 프로' 깜짝 등장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S펜 프로'가 깜짝 등장했다. 삼성전자는 15일 온라인으로 개최한 언팩 행사에서 갤럭시 S21 울트라의 기능을 소개하던 중 S펜 프로를 소개했다. S펜 프로는 당초 삼성전자가 발표했던 갤럭시 S21 울트라의 소개 자료에는 없던 내용이다. 언팩에서 등장한 S펜 프로는 기존 S펜보다 굵고 더 긴 외형을 갖췄다. 언팩에서 삼성전자는 "S펜 프로는 올해 중 출시할 예정"이라고만 밝히고 구체적인 기능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S펜 프로는 기존 S펜에는 없던 새로운 기능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S펜 프로는 별도의 충전도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S펜을 사용할 수 있는 갤럭시 S21 울트라에는 갤럭시노트처럼 S펜을 꽂는 공간이 없다. 갤럭시 S21 울트라와 별개로 S펜이 포함된 커버를 구매해야 S펜을 사용할 수...

S펜

‘갤노트’는 가죽 대신 ‘S펜’을 남겼다?

'갤럭시S21'이 예열을 마쳤다. 내년 1월 공개될 것으로 전망되는 갤럭시S21에 대한 정보가 쏟아져 나오고 있다. 이미 디자인, 세부 사양 등이 '미리보는 언팩' 수준으로 유출됐다. 이와 함께 사람들의 시선이 쏠리는 건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향방이다. 갤럭시S21의 'S펜' 지원이 기정사실화된 탓이다. 갤노트 시리즈의 정체성 'S펜' S펜은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상징이다. 나아가 스마트폰 시장에서 삼성전자가 이룬 뚜렷한 성취 중 하나다. 삼성전자는 스타일러스 펜을 버리고 스마트폰의 시대를 연 아이폰과 정반대의 길을 걸으며 차별화된 사용자 경험을 선보였다. 갤럭시S 시리즈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의 발판을 마련했지만, 삼성만의 스마트폰 아이덴티티를 구축하는 데 큰 역할을 한 건 갤럭시노트다. 아이폰 카피캣 논란에 휩싸였던 갤럭시S와 달리 갤럭시노트는 대화면과 S펜을 통해 경쟁사와 차별화된 모습을 보였다....

갤럭시노트

삼성 ‘갤노트20 울트라’, 카메라의 눈물

카메라, 카메라, 카메라. 상향 평준화된 스마트폰 시장에서 제조사들이 찾은 답이다. 베젤리스 디자인에 이어 카메라 성능을 강조해 차별화를 꾀하는 전략이 지난 몇 년간 스마트폰 시장의 주된 흐름이다. 급기야 디자인도 카메라를 따라가기 시작했다. ‘아이폰11’ 시리즈 이후로 카메라 기능을 강조한 ‘인덕션 디자인’이 대세가 됐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이 같은 기능성 디자인의 극단을 보여준다. 카메라와 카메라와 카메라가 사각형 무대 위에 일렬종대로 헤쳐모여 입체감 있게 ‘투우우욱’ 존재감을 드러낸다. 사람들의 시선도 카메라에 쏠렸다. 후면 전체 면적의 약 6분의 1 가까이 차지하는 넓은 카메라 모듈의 크기에 한 번. 카드 두어 장을 겹쳐도 남는 ‘카툭튀’에 한 번. 태평양 같은 카메라에 사람들의 가슴은 웅장해진다. 문제는 카메라에 쏠린 시선이 제품 전반으로...

갤노트20

삼성 ‘갤노트20’ 전세계 70개국 출시...흥행 변수는?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0'이 약 70개국에 21일 출시된다. 국내에서는 사전 예약 기간 전작 '갤럭시노트10'과 비슷한 판매량을 보인 가운데 글로벌 시장에서의 흥행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에 '갤럭시노트20'과 '갤럭시노트20 울트라'가 정식 출시되는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과 캐나다, 영국·프랑스 등 유럽 전역, 태국·베트남 등 동남아 전역 등 전 세계 약 70개국이다. 삼성전자는 9월 중순까지 약 130개국으로 출시국을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국내에서 진행된 사전 예약 기간 갤럭시노트20 시리즈의 판매량은 전작 갤럭시노트10의 90% 수준이다. 14일 사전 구매자를 대상으로 한 첫날 개통량은 25만8000여대를 기록했다. 첫날 개통 기준으로 갤럭시노트10보다 약 10% 많은 수치로, 기존 역대 최다 개통 기록인 2017년 갤럭시S8의 25만대를...

갤럭시 언팩

갤럭시노트20 울트라, 삼성 사이트 통해 유출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렌더링 이미지가 유출됐다. 해당 이미지는 삼성전자 러시아 법인 공식 사이트를 통해서 유출돼 공식 제품 렌더링일 가능성이 높다. 스마트폰 정보 유출로 유명한 이샨 아가왈은 1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 같은 내용을 처음 알렸다. 해당 이미지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갤럭시S20' 시리즈와 닮은 모습이다. 특히 툭 튀어나온 직사각형 모듈 위에 카메라를 배열한 점이 유사하다. 또 색상은 '갤럭시노트9'에 적용했던 코퍼 색상이 적용됐다. 일명 '장독대 브라운'이라고 불리던 색이다. 은은한 구릿빛이 감도는 모습으로 S펜에도 동일한 색상이 입혀졌다. 현재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렌더링 이미지가 노출된 웹페이지는 내려간 상태다. 해당 페이지에는 러시아어로 "요청하신 페이지를 찾을 수 없습니다"라는 문구가 뜬다. <더버지>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렌더링 이미지는 삼성 러시아...

S펜

삼성 갤럭시노트10 플러스 첫인상 "제 점수는요"

'갤럭시노트10 플러스'는 6.8형 쿼드HD+ 디스플레이와 베젤리스 디자인, 쿼드 카메라 그리고 강력한 S펜까지 모든 것을 콤팩트 디자인에 담았다. 확실히 전면을 가득 채운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는 훌륭하고 노트 시리즈의 아이덴티티라고 할 수 있는 S펜을 희생하지 않은 7.9mm 두께는 합리적이다. 제조사는 크기가 작은 6.4형 갤럭시노트10 일반 모델도 준비해 하나를 고를 수 있게 했다. 갤럭시노트10을 살지 고민이 되는 독자들을 위해 블로터 기자들이 모여 갤럭시노트10 플러스 크로스 리뷰를 했다. 변한 듯 안 변한 듯 'S펜'-이지영 기자 펜이 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지금껏 갤럭시노트를 사용하고 있다. 노트1부터 노트2, 노트4, 노트7, 노트9, 그리고 노트10 플러스까지 갤럭시노트 시리즈만 여섯 번째다. 엣지, 탈부착 배터리 등 갤럭시노트 시리즈에 일어난 무수히 많은 변화...

S펜

'갤럭시노트 S펜'은 어쩌다 마법봉이 됐나

"S펜은 마법봉으로 진화했다." '갤럭시노트10' 공개 이후 가장 많이 보이는 문구다. '에어 액션' 기능이 새롭게 추가되면서 S펜에는 마법봉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S펜의 움직임을 인식해 원격으로 갤럭시노트를 조작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이다. S펜을 위아래, 양옆으로 휘두르고 원을 그리면 카메라를 셀카로 바꾸거나 촬영 모드를 전환하고, 줌인·줌아웃을 할 수 있다. 볼륨 조절도 가능하다. 손발이 움찔하는 수식어지만 새로운 S펜은 정말 마법봉이라는 표현이 어울린다. 하지만 스마트폰을 주로 손에 닿는 거리에서 사용한다는 점에 비춰봤을 때 S펜의 마법은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봉인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 왜 우리는 구태여 S펜을 마법봉처럼 휘둘러 셀카를 찍고, 동영상 볼륨을 조절해야 할까. 마법은 지속 가능할까. S펜은 왜 마법봉이 되어야 했나. 상징으로서 S펜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5G

'갤럭시노트10' 국내에는 5G 모델만 출시...124만8500원

'갤럭시노트10'이 국내 시장에는 5G 모델만 출시된다. 글로벌 시장에는 LTE 모델과 5G 모델로 나뉘어 판매되지만, 국내에는 8월23일 정식 출시 시점에 LTE 모델은 나오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10 사전 판매를 8월9일부터 19일까지 진행하며, 23일 국내 정식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10을 6.3형 '갤럭시노트10 5G', 6.8형 '갤럭시노트10 플러스 5G' 두 제품으로 출시한다고 전했다. 앞서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19'에서는 갤럭시노트10과 갤럭시노트10 플러스가 각각 LTE 모델과 5G 모델로 나뉘어 총 4가지 모델이 출시된다고 발표됐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LTE 모델보다 비싼 5G 모델만 출시되는 셈이다. 현재 삼성전자 국내 홈페이지에도 갤럭시노트10 5G, 갤럭시노트10 플러스 5G 두 모델만 소개돼 있다. 미국...

S펜

'갤럭시노트10' 무엇이 달라졌나

'갤럭시노트10'이 공개됐다. 삼성전자는 8월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삼성 갤럭이 언팩 2019'를 열고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을 비롯해 '갤럭시탭S6',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갤럭시북S' 등 새로운 갤럭시 생태계에 대해 소개했다. 이날 행사에서 강조된 키워드는 경험의 혁신, 창조성, 생산성이다. 갤럭시노트10은 전작과 달리 두 개의 화면 크기로 출시되며, S펜 기능이 강화된 점이 특징이다. 이날 삼성전자 IM부문장 고동진 사장은 "갤럭시 노트 시리즈는 스마트폰 기술 혁신을 선도해 왔으며, 갤럭시노트10은 오늘날 사용자의 변화에 맞춰 한층 더 진화했다"라며 "더욱 강력해진 갤럭시노트10은 일의 효율성을 높여줄 뿐만 아니라 삶을 즐기고 공유하는 방법에도 변화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 두 가지 크기, 네 개의 모델 갤럭시노트10은 공개 전 예상대로 두 가지...

S펜

갤럭시 언팩 미리보기...‘갤럭시노트10’ 총정리

'갤럭시노트10' 발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삼성전자는 8월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갤럭시노트10을 공개하는 갤럭시 언팩 행사를 연다. 한국 시간으로는 8월8일 오전 5시다. 하지만 이미 갤럭시노트10에 관한 많은 내용이 유출된 상태다. 사전에 유출된 제품 정보는 깜짝 발표를 기대했던 사람들을 김새게 만들기도 하지만 실제 발표와 대조해보는 재미가 있다. 목요일 새벽 펼쳐질 미래는 아래와 같이 점쳐진다. 두 개의 갤럭시노트10 갤럭시노트10은 예년과 달리 두 가지 모델로 나올 전망이다. 유출된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노트10은 6.3형 화면 크기의 일반 모델과 6.8형 플러스 모델 둘로 출시된다. 당초 프로 모델이 추가될 거라고 알려졌지만, 갤럭시S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6.8형 모델에는 플러스라는 이름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또 갤럭시노트10은 카메라 구멍을 제외하고 전면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