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갤럭시워치3

3분기 삼성 스마트워치 판매 늘었다...매출 절반은 애플

올해 3분기 삼성전자의 스마트워치 매출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8월 출시된 '갤럭시워치3'가 선전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애플은 전 세계 스마트워치 시장 매출의 절반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16일 삼성전자가 갤럭시워치3 출시로 3분기 스마트워치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59% 상승했다고 밝혔다. 스마트워치 시장 점유율은 전년 동기 대비 2%포인트 증가한 10%를 기록하며 3위에 올랐다. 애플은 점유율 28%로 1위 자리를 유지했다. 2위는 15%의 점유율을 차지한 화웨이다. 3분기 전체 스마트워치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6% 늘며 코로나19 상황에도 성장세를 이어갔다. '애플워치'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애플은 매출 면에서 압도적인 모습을 나타냈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애플은 3분기 스마트워치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8% 성장한 23억달러(약 2조5천억원)의...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 언팩을 보는 8가지 열쇳말

'갤럭시노트20', '갤럭시탭S7',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워치3' 그리고 '갤럭시Z 폴드2' 5종의 갤럭시 신제품이 무대 위에 차례로 올랐다. 삼성전자는 5일 밤 11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열었다. 발표된 내용은 제품 공개 직전 유출된 정보들과 대부분 일치했다. 이 때문에 김이 샌다는 반응도 나오지만, 언팩 행사의 재미는 제품을 어떻게 포장해서 잘 보여주냐에 달려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례적으로 온라인으로만 진행된 만큼 삼성전자는 5종의 제품과 함께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코로나19와 갤럭시 언팩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례적으로 온라인으로만 진행됐지만, 빈자리를 언택트 관객의 환호성과 박수갈채로 채웠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무대의 시작과 끝 무렵에 언급되기도 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현재 특별한 도전에...

갤럭시Z 폴드2

미리보는 갤럭시 언팩 총정리

'갤럭시노트20' 발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삼성전자는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연다. 삼성전자는 공식적으로 구체적인 제품명을 언급하진 않았지만, 이미 답은 정해져 있다. 사전 유출 정보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서는 매년 발표되는 갤럭시노트 시리즈 외에도 다양한 제품이 공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역시 사전 유출된 제품 정보를 인정하듯 5종의 제품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도 이번 행사에서 다섯 가지 갤럭시 신제품이 발표될 거라고 언급했다. 이번 갤럭시 언팩에서는 '갤럭시노트20', '갤럭시Z 폴드2', '갤럭시탭S7', '갤럭시워치3',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이 무대 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무대 위 주인공 '갤럭시노트20' 첫 번째 주자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다. 하반기 갤럭시 언팩 행사의 주인공이다. 대화면과 S펜이 특징인 제품이다....

갤럭시언팩 2020

커가는 스마트워치 시장...삼성 ‘갤럭시워치3’ 출격

전세계 스마트워치 시장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삼성전자는 내달 '갤럭시워치3'를 출시해 글로벌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할 전망이다. 8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전세계 스마트워치 시장은 올해 1분기 전년 동기 대비 25%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스마트워치 최대 시장인 북미 지역은 글로벌 평균보다 높은 30%의 성장률을 기록했으며, 중남미를 제외한 전 지역에서 두 자릿수 성장을 보였다. 전체 시장에서 약 3% 수준에 불과한 인도는 전년 동기 대비 약 2.5배 성장하며 높은 성장 가능성을 나타냈다. 1분기 글로벌 스마트워치 시장은 약 1780만대 규모다. 스마트폰 시장의 5% 수준에 불과하지만, 헬스케어·피트니스 기능을 강화하며 꾸준히 성장 잠재력을 보여주고 있다. 현재 스마트워치 시장의 절대 강자는 애플이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애플워치는...

갤럭시워치3

애플워치, 올해 1분기 시장점유율 44%...삼성 10%

'애플워치'가 스마트워치 시장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 26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애플은 올해 1분기 전 세계 스마트워치 시장에서 44%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3%p 상승한 수치다. 삼성은 10%의 점유율 기록하며 2위를 유지했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2020년 1분기 글로벌 스마트워치 시장은 전년 동기 대비 25% 성장하며 약 1780만대의 제품이 판매됐다.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이 정체 양상을 보이는 것과는 다르게, 스마트워치 시장은 빠른 성장세를 나타내는 모습이다. 이 같은 스마트워치 시장의 성장에 대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스마트워치에 탑재된 심박수 측정, 운동 트래킹 등의 기능들이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었고, 평균제품가격 20만원대의 경제성과 다양한 디자인으로 인한 소비자의 패션 욕구 충족 및 패션 아이템으로의 인식 확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