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갤럭시 폴드

상반기 삼성 스마트폰 신제품 쏟아진다

삼성전자가 올해 상반기 스마트폰 신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보급형 모델인 '갤럭시S10 라이트', '갤럭시노트10 라이트'부터 플래그십 모델 '갤럭시S10', '갤럭시 폴드' 후속작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스마트폰 신제품을 통해 프리미엄 시장과 중저가 시장 모두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갤럭시S10·갤럭시 폴드 후속작 삼성전자는 2월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을 연다고 1월5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갤럭시S10 후속작과 위아래로 펼치는 '클램셸형' 폴더블폰,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후속 제품 등이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가 언팩2020과 관련해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에 초대장에는 신제품에 대한 힌트가 꽤 담겼다. 갤럭시 언팩 초대장 영상에는 갤럭시 영문 철자(Galaxy) 중 a의 자리를 대신해 흰색 사각형이 튀어나와 회전하는 모습이 나온다. 첫 번째 a 자리에는...

갤럭시 폴드

차세대 '갤럭시 폴드', 접히는 유리 쓴다?

차세대 '갤럭시 폴드'가 접히는 유리 소재 화면을 사용할 거라는 전망이 등장했다. 이는 플라스틱 소재가 사용된 기존 갤럭시 폴드보다 진보한 방식으로, 내구성 및 주름 문제 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폰 정보 유출로 유명한 중국 IT 전문 트위터 '아이스유니버스'는 12월24일(현지시간) '갤럭시 폴드2'가 초박형 유리 커버를 세계 최초로 사용할 거라는 주장을 내놓았다.  기존 플라스틱 재질을 대체한 유리 커버 화면을 통해 더 부드럽고 덜 주름 잡힌 폴더블폰을 제공하게 될 거라고도 덧붙였다. IT 매체 <더버지>는 이 같은 주장이 가능성 있다고 평가했다. 삼성전자가 차세대 갤럭시 폴드에 접히는 유리를 사용할 거라는 전망은 곳곳에서 나오고 있다. <레츠고디지털>은 지난 11일(현지시간) 삼성이 유럽연합 지식재산청(EUIPO)에 삼성 울트라 씬 글래스(UTG)라는 이름으로 상표권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