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검색

구글, '이미지 보기'·'이미지로 검색' 없앤다

구글이 이미지 검색 정책에 변경사항을 공지했다. 구글 이미지 검색 결과에서 제공하던 '이미지 보기'(view)와 '이미지로 검색'(search by image) 버튼을 삭제한다. 구글은 2월16일(현지시간) 구글 검색팀의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구글 이미지 검색 결과에서 두 가지 기능을 삭제하는 일부 변경 사항이 있다고 밝혔다. https://twitter.com/searchliaison/status/964226180776845312 구글은 기존 '이미지 보기'를 통해 이용자들이 검색 결과 자체에서 이미지 파일을 제한 없이 다운받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이번 정책을 도입한 것으로 보인다. 구글은 2013년 1월부터 이미지 검색 결과에서 썸네일만 제공하는 방식이 아닌, 슬라이드쇼 방식으로 풀스크린 이미지를 제공해왔다. 구글은 이에 관해 지난 2016년 4월 게티이미지로부터 이미지 불법 복제와 저작권 침해를 조장한다는 이유로 고소당한 바 있다. 구글은 이번 변경사항을 통해 '이미지...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사진, 웹에선 무료로 쓴다

게티이미지에 올라온 사진을 공짜로 블로그에 쓸 방법이 있다. 게티이미지는 블로그나 웹사이트에 사진을 붙여 넣는 방법을 3월5일 내놨다. 유튜브 동영상이나 트위터의 게시물을 블로그에 붙여 넣는 것과 같은 방법이다. 이미지 검색 결과나 이미지 상세 페이지에 가면 이미지 바로 밑에 '</>' 단추가 보인다. 이 단추를 누르면 HTML코드가 나오는데 이 코드를 블로그에 붙여 넣으면 된다. 이 기능은 누구나 쓸 수 있으며, 코드를 얻으려고 회원가입을 하거나 이용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 사진을 파고들었던 워터마크도 사라진다. 그 대신 사진 하단에 사진 설명 형태로 저작자가 표시된다. 이 기능을 쓸 때 주의사항이 있다. 게티이미지는 이 기능을 공짜로 모두에게 제공하는 대신에 광고에 쓰거나 상품을 홍보할 목적으로 쓰지 말라는 조건을 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