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bitcoin

뉴욕시, 교통범칙금 징수에 ‘핀테크’ 도입하나

뉴욕시가 교통범칙금 간편결제 서비스 도입을 검토 중이다. <마켓워치>는 미국 뉴욕시 재무부가 교통범칙금을 간편하게 징수하는 방법을 모색 중이라고 12월3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이는 교통범칙금을 모바일로 결제할 수 없냐는 시민의 요청을 뉴욕시가 검토한 결과다. 대안으로 검토되는 모바일 결제 수단은 애플페이나 페이팔 같은 간편결제 서비스와 가상화폐 비트코인 등이다. 애플페이는 선보인지 6주 만에 미국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1.7%를 차지할 정도로 빨리 보급되는 중이다. 애플페이와 페이팔은 이미 오프라인 상점에서도 널리 통용된다. 비트코인 역시 오버스톡 같은 대형 유통업체와 마이크로소프트, 델 등 IT기업이 결제 수단으로 채택했다. 뉴욕시가 1년 동안 발행하는 ‘딱지’는 800만장에서 1천장에 이른다. 교통범칙금으로 얻는 수익만 약 6억달러(6531억원)다. 뉴욕시의 교통범칙금 납부 체계는 시대에 뒤떨어졌다는 평을 받아 왔다. 교통위반 벌칙금을 내려면 수표를 써서 우편으로 부치거나 직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