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CSS3

구글, HTML5 개발도구 내놓는다

구글이 웹앱과 웹사이트 등을 만들 수 있는 개발도구를 모은 '구글웹디자이너'를 출시한다. 구글은 자사 인터넷 광고 서비스 개발 회사인 더블클릭 통해 "광고주와 웹디자이너, 개발자가 HTML5를 이용해 더 수월하게 웹사이트를 개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구글웹디자이너는 웹디자이너뿐만 아니라 구글 플랫폼을 활용해 웹콘테츠를 제작하고 유통하고 싶은 개발자를 위해 만들게 됐다"라고 출시 배경을 설명했다. 구글웹디자이너는 템플릿과 같은 각종 웹콘텐츠 개발 도구를 모은 무료 서비스다. HTML5와  CSS3를 이용해 만들 수 있으며, 만들어진 콘텐츠는 다양한 웹브라우저와 기기에서 작동한다. 더블클릭스튜디오와 모바일 광고 네트워크 서비스인 애드몹과 긴밀하게 연결돼 웹앱과 웹사이트를 효과적으로 인터넷에 전달할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구글은 "구글웹디자이너는 최신 광고, 참여형 웹콘텐츠를 제작하려는 이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Google

구글, 공동작업툴 사이트 오픈

구글이 여러 사람이 함께 작업할 수 있는 구글 사이트(Google Sites) 서비스를 공개했다. 이 서비스는 구글앱스(Google Apps)의 새로운 기능으로 추가되었는데, 구글에서 인수했던 위키(Wiki) 서비스인 잣스팟(JotSpot)을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회사 또는 단체는 서버를 직접 구축하지 않고 구글앱스를 이용해서 메일, 문서, 인스턴트 메신저, 일정관리 등의 기능을 자신의 도메인을 이용해서 구축할 수 있다. 이번에 구글에서 추가한 "사이트" 기능을 이용할 경우 웹을 통한 공동작업도 가능하게 된다. 예를 들어 회사 내의 프로젝트 관리 페이지로 활용할 수 있다는 이야기이다. 구글 사이트에서는 구글의 일정관리(Calendar), 구글문서에서 지원하는 워드/스프레드쉬트/프리젠테이션 파일을 자유롭게 첨부할 수 있으며, 유튜브 동영상 및 구글의 다양한 가젯 프로그램도 원클릭으로 삽입할 수 있어서 역동적인 페이지 구성이 가능하다. 아래는 구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