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구글

2018년 구글 국내 인기 검색어 1위는 '로스트아크'

구글코리아가 2018년 한국과 글로벌 인기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 전세계 사용자가 가장 많이 검색한 단어는 '월드컵'이었다. 국내 인기 검색어 종합 1위는 '로스트아크'다. 구글코리아는 12월12일 구글 검색으로 본 2018년 한국과 글로벌 인기 검색어 순위를 발표하고 종합 카테고리를 비롯해 인물, 뉴스, TV 프로그램, 영화 등 분야별 상위 10위 인기 검색어 순위를 공개했다. 전년보다 검색량이 급증한 검색어를 집계한 순위로, 단순한 웹사이트명과 일부 성인 검색어 등이 제외됐으며, 모바일과 PC 검색량 데이터를 합산한 결과다. 올해 국내 인기 검색어 종합 순위는 ① 로스트아크 ② 월드컵 ③ 김비서가 왜 그럴까 ④ 외모지상주의 ⑤ 평창올림픽 ⑥ 신과함께 ⑦ 비트코인 ⑧ 태풍 경로 ⑨ 하트시그널2 ⑩ 논산 여교사로 순으로...

구글

상반기 구글 국내 인기 검색어 1위는 '미세먼지'

구글코리아가 2018년 상반기 한국 인기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 상반기 국내 사용자에게 가장 많이 검색한 단어는 '미세먼지'였다. 구글코리아는 7월2일 올해 1월1일부터 6월15일까지 한국 구글 사이트에서 집계한 인기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작년 하반기 대비 검색량이 증가한 검색어를 집계한 순위로, 단순한 웹사이트명과 일부 성인 검색어 등이 제외됐으며, 모바일과 PC 검색량 데이터를 합산한 결과다. 2018년 상반기 국내 인기 검색어 종합 순위는 ① 미세먼지 ② 신과 함께 ③ 하트시그널 시즌2 ④ 블랙 팬서 ⑤ NBA ⑥ 나 혼자 산다 ⑦ 조민기 ⑧ 외모지상주의 ⑨ 평창 동계올림픽 ⑩ 토르: 라그나로크 순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 국내 구글 사용자가 가장 많이 찾은 검색어는 '미세먼지'였다. 지난해 구글 국내 인기 검색어...

구글코리아

구글 검색어로 본 2017년…한국 종합 1위는 '너의 이름은'

구글코리아는 12월14일 구글 검색으로 본 2017년 국내 인기 검색어 순위를 발표하고 종합 카테고리를 비롯해 9개 분야별 상위 10위 인기 검색어 순위를 공개했다. 글로벌 지역의 2017년 구글 인기 검색어도 함께 공개했다. 이번 인기 검색어는 올해 1월 1일부터 12월 10일까지 한국 및 전 세계 구글 사이트에서 전년에 비해 검색량이 급증한 검색어를 집계한 순위로, 단순한 웹사이트명과 일부 성인 관련 검색어 등은 제외됐다. 2017년 국내 인기 검색어 종합 순위는 ① 너의 이름은 ② 도깨비 ③ 설리 ④ 어금니 아빠 ⑤ 리니지M ⑥ 문재인 ⑦ 범죄도시 ⑧ 포켓몬 고 ⑨ 김주혁 ⑩ 리얼 순으로 나타났다. 올 한 해 국내 구글 사용자들에게 가장 인기 있었던 검색어는...

SEO

[IT열쇳말] 검색엔진 최적화(SEO)

쉽게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장이 많아지면서 단순히 콘텐츠를 소비하는 주체에서 능동적으로 콘텐츠를 만드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글도 있고, 인포그래픽, 카드뉴스, 동영상 등 여러가지 콘텐츠가 인터넷의 바다에 돌아다닌다. 콘텐츠를 만드는 이유는 자기 만족도 있을 수 있지만, 기업이나 단체에서는 홍보 차원에서 콘텐츠를 만드는 일이 대부분일 것이다. 그런데 열심히 공들여 만들어 놓은 정보가 생각보다 읽히지 않는다면, 찾는 사람이 없다면 홍보하는 입장에서는 김빠지는 일이다. 이럴 때 한번 짚고 넘어가야 하는 것이 ‘검색엔진 최적화(SEO)’이다. 사람들이 잘 방문하지 않는다면, SEO부터 기본적으로 사람들이 자료나 제품을 검색할 때 가장 먼저 하는 행동이 뭘까. 바로 구글, 네이버 등의 검색엔진에서 검색하는 일이다. 따라서 블로그든 개인 홈페이지든 콘텐츠 제작자가 올리는...

구글

"정직하고 민주적인 구글 검색 콘텐츠, 뉴스"

구글 뉴스 사용자들은 언론사 홈페이지에서 직접 뉴스를 본다. 때문에 뉴스스탠드 형식으로 기사를 공급하는 국내 포털 사이트를 볼 때 종종 드는, ‘댓글을 지운 것 아닐까?’ ‘개입하거나 필터링하는 것 아닐까?’ 하는 의심도 할 수가 없다. 구글 뉴스가 신경 쓰는 것은 뉴스에 대한 신뢰도와 더욱 다양하고 좋은 뉴스의 제공이다. 그리고 구글은 저널리스트들에게 디지털 저널리즘을 위한 기술을 제공하고, 그 기술을 더욱 효과적으로 쓸 수 있는 교육 또한 제공한다. 구글은 늘 최고의 정보만을 제공하려 하고, 그런 구글에 뉴스와 저널리즘은 제공할 수 있는 최고의 검색 결과 중 하나다. 뉴스의 편식을 지양하는 구글 뉴스 “뉴스는 민주주의에 굉장히 많은 역할을 합니다. 우리 최고 경영자는 이 부분에 대해 굉장히...

구글검색

데이터 저널리즘을 돕는 구글 도구 7선

구글코리아와 <미디어오늘>은 글로벌 에디터스 네트워크(GEN)가 해마다 개최하는 미디어 해커톤 대회인 ‘GEN에디터스 랩’의 한국 예선인 ‘서울 에디터스 랩’을 3월31일부터 4월1일까지 이틀에 걸쳐 진행한다. 3월31일 오전에는 아이린 제이 류 구글 뉴스랩 아시아태평양지역 리드가  ‘이머시브(Immersive, 몰입) 스토리텔링과 데이터 저널리즘’을 주제로 키노트 스피치를 진행했다. 아이린은 “언론의 큰 추세 중 하나는 독자들이 (언론사의) 데이터 사용을 기대하는 것”이라며 “(독자들은) 책임 있게 데이터를 활용해서 사람들이 이해하기 쉽게 시각화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아이렌은 데이터 저널리즘 콘텐츠를 만들 때 도움이 되는 6가지 도구를 소개했다. 1. 구글 검색 기자가 자료를 찾기 위해 검색할 때는 일반인이 사용할 때와는 다르다. 전문적인 자료여야 하며, 구체적이고 명시적인 데이터를 찾아야 한다. 정교한 검색이 필요한 이유다....

EU

'한심한 영국인?', 구글 트렌드는 그렇게 쓰는 게 아냐

'구글 트렌드'는 사용자의 검색을 바탕으로 트렌드를 비교할 수 있는 서비스다.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주제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도를 추적할 수 있고, 몇 가지 키워드를 뽑아 비교할 수도 있다. 구글 트렌드는 영국의 EU 탈퇴가 여부가 ‘탈퇴’로 결정이 난 이후 영국 구글에서 많이 검색된 ‘질문’이 무엇이었는지 알리는 콘텐츠를 만들어 트위터로 배포했다. 가장 많이 검색된 질문은 'EU를 떠난다는 것은 어떤 의미인가'였고, 두 번째로 많이 검색된 질문은 'EU가 뭔가'였다. 미국 경제지인 <포춘>은 해당 자료로 기사를 작성하며 “영국인들은 이제서야 EU에 대해 알고 싶어한다”라며 “조금 늦다고 생각하지 않나?”라고 비꼬았고, <워싱턴포스트>도 해당 내용을 받아 비슷한 논조로 기사를 썼다. 이 내용은 국내에서도 <중앙일보>를 통해 소개됐다. <중앙일보>도 해당 내용을...

csr

e지도, 공익과 좀 더 친밀해진다면

요즘 인터넷지도는 거대한 정보 진공청소기같다. 단순히 지리정보만 옮겨놓던 옛날 그 지도가 아니다. 인공위성으로 찍은 사진을 지도 위에 겹쳐 보여줄 때만 해도 감탄이 절로 나왔지만, 더 생생하고 정밀한 항공사진까지 덧붙자 사람들도 점차 지도의 변신에 익숙해지는 모양새다. 목적지까지 가는 빠른길을 찾아주거나 실시간 교통정보를 뿌려주는 건 이제 기본이다. 지역 날씨를 실시간 알려주거나 주변 주유소 가격정보도 지도 위에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요즘엔 관심지역 아파트 매물과 시세도 지도 위에서 실제 사진을 보며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아쉬웠다. 정보는 넘쳐나는데, 어딘가 허전하지 않은가. 메마른 정보들이 실핏줄처럼 지도 위에 얽혀 있지만, 따뜻함과 감동은 빠져 있는 느낌이랄까. 예컨대 이런 변신은 어떨까. 인터넷지도가 공익을 담는 그릇이 된다면 말이다....